가정교회 사역에 대한 질문과 경험을 함께 나눔으로서 가정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
 
 
“살아있는 돌들-Living Stones”(제자교회연수보고서)
송영민 2018-08-09 02:19:06 869 4

살아있는 돌들-Living Stones”(제자교회연수보고서)

 

제자교회연수를 마치게 하신 하나님과 연수 모든 과정에 섬겨주신 심영춘목사님 이하 목자 목녀님들 그리고 모든 성도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연수자 : 시드니수정교회 송영민목사 홍문일 사모

연수기간: 201881-9

연수내용: 심영춘목사 면담 및 강의, 목장방문, 목자면담 새가족모임, 예배참석, (주일연합예배, 수요기도 회, 학생부예배, 아동부예배) 예수영접모임, 아동부사역자 면담, 삶공부 참관

연수동기: 계강현목사 이숙영사모( 광주금광교회), 조영구목사 조현진사모(샌프란시스코 피스토

스교회)


  


1.연수동기

2002년 호주 시드니에서 가정교회로 개척을 하고 10년이 지난 2012년 세미나 이후부터 가정교회를 제대로 해보려고 힘써 오면서 나름 열매들도 있었습니다. 교회의 목장 수도 매년 늘어 40개로 성장을 하고 평신도를 위한 가정교회를 개최하는 교회가 되었습니다.

제자교회의 연수보고서를 보고 제자교회가 궁금해지기 시작은 했지만 언젠가 기회가 되면 방문을 해봐야겠다는 생각하는 정도였습니다. 그러다가 올해 2월 심목사님을 모시고 가정교회 부흥회를 마치고 이야기를 나누다가 가정교회 메뉴얼과 현장에 적용할 디테일한 레시피가 있다는 말을 듣고 막연히 그 매뉴얼과 세부자료를 얻고 싶어 연수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2. 연수 중에 느낀점

제자교회 연수 중 심목사님의 강의를 들으면서 나름 잘하고 있다는 교만이 여지없이 깨졌습니다. 연수 오기를 너무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나름 잘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도리어 많은 부분에서  직무유기하고 있었음을 고백하게 되었습니다.

 

연수 마지막 날 수요예배를 드리며 감동이 복합적으로 몰려왔습니다. 아내는 하염없이 눈물이 났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저에게 제자교회는 살아있는 돌들 같아요라고 말하였습니다. 제자교회 성도들 모두는 예수님을 만나고 산돌이 되어 사람을 살리는 교회가 되어있었습니다.

 

1) 영혼구원을 위한 열정이 살아있었습니다.

어느 누구 하나 예외는 없었습니다. 오랜 시간 믿었던 성도들이이나 이제 갓 믿은 성도들이나 과정의 차이는 있을지 모르지만 영혼구원의 산돌이 되어 생동감을 드러내고 있었습니다. 주일 출석예배 인원보다 목장에 참여하는 숫자가 훨씬 많고 그들을 살려보려는 목자 목녀들이 영혼구원의 열정이 살아 있었습니다. 그 영혼들이 예수영접모임에 참여하고 그들을 3시간 동안이나 열정을 다하여 생명력을 불어 넣으려는 심목사님도 탁월하지만 예수영접하고 한 사람씩 이름 불러 나오면 환호하며 꽃다발을 주고 부등켜 않고 눈물짖는 현장은 지켜보는 이로 하여금 뜨거운 감동을 느끼게 하였습니다. 감동! 감동! 그 자체였습니다.

 

2) 중요한 일을 함께하는 공동체 의식이 살아있었습니다.

죽은 교회의 특징은 따로 놉니다. 성도들은 순종이 어렵고, 헌신하지 않으며 목회자가 아무리 좋은 일을 하려고 해도 왜 하는지 모르겠다고 자신들의 생각만 넘쳐납니다. 함께하는 공동체성이 사라지면서 교회의 생명력은 죽어갑니다. 연합예배는 함께 하는 축제였습니다. 간증이 살아있고, 헌신이 살아있었습니다. 세대를 아우르는 16명이나 되는 찬양팀은 실력이 좋아서 선 것 같지는 않습니다. 화려하지 않았지만 성도들의 우렁찬 찬양소리가 하나가 되어 많은 물소리처럼 예배당을 진동했습니다. 심지어 장애우도 함께 하였습니다. 그저 함께 하는 모습에 감동이 있었습니다. 주일학교도, 학생부예배도 살아있었습니다. 한국교회의 학생들은 복음의 불모지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뜨겁고 열기가 살아있었습니다. 어린이들도 간증을 하고, 어린이 목자가 되어 섬김을 실천하는 모습을 보게 되었습니다. 회원교인이면 누구나 자신의 역할을 가지고 함께 참여하는 기쁨도 살아있었습니다. “가정교회는 분위기다말에 적극 공감했습니다. 교회에서 소외감을 느끼는 성도들이 없도록 모두가 참여하는 분위기, 축하해주는 분위기 살아있었습니다.


3) 담임목사의 리더쉽이 살아있었습니다.

가정교회의 승패여부는 담임목회자의 리더쉽입니다. 가정교회의 세축 중심에 담임목회자의 리더쉽이 있는 것도 그 이유입니다. 심목사님을 모든 성도들이 존경하고 사랑하고 순종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설사 자신의 의견과 생각이 달라도 예의를 갖추어 의견을 제시하고 담임목사님에게 결정권을 준다고 하였습니다. 그 만큼 심목사님은 성도들을 성공시켜 주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어떤일을 하라고만 하지말고 구체적으로 무엇을 해야 하는지 원칙을 세우고 그 원칙에 따른 치밀한 지침서를 제공하여 성도들을 그 일에 성공시켜주기 위한 리더쉽이었습니다. 목자 목녀들에 대하여는 지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훈련시키고 격려하며 성장시켜주었습니다. 심목사님의 너털웃음과 함께 오메, 웬일이니.....”가 그냥 하는말이 아니었습니다.

 

3. 연수 후 결심

2015년 휴스턴 서울 교회를 탐방하였을 때 교회 초창기에 최영기 목사님의 큰 교회에 대한 정의를 들었었습니다. 건물이 크고, 성도 수가 많은 교회가 큰 교회가 아니라 세가지 현상이 일어날 때 큰 교회라고 하셨습니다. 첫째는 넘치는 간증이 있고, 둘째는 모든 교인이 긍정적으로 삶을 바꾸며 셋째는 세례 받는 수가 기하 급수적으로 증가하는 교회라고 하셨습니다. 이것은 저에게 교회의 미래를 그리는데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이번 제자교회의 연수를 통하여 제자교회가 큰 교회라는 생각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3가지 현상이 일어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제 저도 주님의 꿈과 소원을 이루기 위하여 다시 한번 다짐을 해봅니다.

 

1) 영혼을 살리는 목회를 위해 더 집중하겠습니다.

길거리에 버려진 돌들처럼 죽은 듯 살아가는 사람들이 예수를 만나고 주님의 작품이 되어갑니다. 그 살아있는 돌들이 교회가 된다는 것... 이제 그냥 바라만 보고 있을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영혼구원의 프로세서가 있는 교회의 분위기와 문화가 견고하게 자리 잡도록 더 집중하려고 합니다. 예수영접모임은 한 영혼이 하나님을 만나는 마지막이라는 심정으로 준비하고, 목장마다 세례받는 수가 늘어나도록, 그리고 예배 시간마다 살아있는 간증과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헌신이 넘쳐나도록 집중 하려합니다.

 

2) 가정교회의 뿌리 깊은 나무가 되도록 미래를 준비하겠습니다.

그러면서 가정교회 정신이 살아있는 원칙과 기본기를 끊임없이 반복하고 훈련하여 영혼구원하여 제자삼는 사명에 체질화된 교회를 만들도록 도전하겠습니다. 목회자와 성도들이 해야 할 성경적인 원칙들을 잘 세우고 모든 성도들이 영혼구원하여 제자삼는 교회의 사명에 소극적이지 않고 적극적으로 헌신하도록 리더십을 발휘하려합니다.

 

3) 평신도를 성공시켜주도록 하겠습니다.

주님 앞에 설 때 천국에서 상영될 영화의 주인공들이 되도록 돕겠습니다. 평신도를 사역자로 세우고 최선을 다하여 돕도록 하겠습니다. 평신도 삶공부 강사를 세우고, 간증을 훈련하고, 말씀에 기초한 삶을 훈련하여 하나님 나라와 세상속에 복받고 쓰임 받도록 준비시키는데 힘을 다하겠습니다.

 

4. 연수 중에 감사한분들

5스타급 드림하우스에서 연수하도록 허락하시고, 최고의 강의와 일정에 참여하도록 섬겨주신 심영춘목사님 그리고 최고의 조력자 이정란 사모님께 감사드립니다. 말과 글로 다 할 수 없는 감동과 꿈을 가지고 돌아갑니다.

연수관 담당 사역을 하시는 박승신 목자님께 감사드립니다. 픽업해 주시고, 최고의 연수가 되도록 헌신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또한 저희 부부가 방문했던 필리핀 목장의 박승신 목자님과 확신의 삶으로 목장 식구들의 영적 성장을 도와 주시는 경미숙 목녀님 그리고 목장식구 모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물흐르듯이 자연스럽게 인도해 가시는 목자님의 리더쉽과 목장 매뉴얼대로 진행하며 모든 목장식구들이 참여하는 목장순서에 감동을 받았습니다. 영혼구원을 위한 프로세서가 있는 탁월한 목장이었습니다.

콜롬보 목장의 안기환 목자님 장영선 목녀님께 감사합니다. 장영선 목녀님이 제자교회를 처음 방문했을 때 환하게 웃는 모습으로 반갑게 맞아주셔셔 감사했습니다. 안기환 목자님 이제 2명 세례주었는데 이제 198명 남았다는 믿음의 고백에 큰 도전을 받았습니다.

남아공 목장의 장원제 목자님, 김은희 목녀님께 감사드립니다. 장원제 목자님에게서 헌신이라는 것은 이런것이구나 생각하게 하였고, 김은희 목녀님의 다음 세대를 위해 헌신하시는 모습이 너무 아름다웠습니다.

러시아 목장의 최병희 목자님, 이상미 목녀님께 감사합니다. 최병희 목자님 앞으로 시간이 지나면 제자교회의 기대주가 될것이라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앞으로 뭔가 보여줄 것 같습니다. 이상미 목녀님 아이가 장염으로 아픈 가운데도 시간을 헌신해 주셔서 감동이었습니다.

장한수 목자님과 박선영 목녀님께 감사드립니다. 제자교회를 빛내 주시는 그 이름 뒤에는 얼마나 큰 헌신과 섬김이 있었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고요찬 목사님과 박영희 사모님께 감사드립니다. 새벽까지 어린이 목장에 대하여 열정을 다하여 설명해주신 그 모습에서 감동이었습니다. 박영희 사모님에게 고난을 통한 준비된 영성이 느껴졌습니다. 고요찬 목사님을 통하여 가정교회 다음세대 세우는 사역이 잘 이루어지기를 소망해 봅니다. 그리고 이번 제자교회 연수동기이신 계강현목사님과 이숙영사모님, 조영구목사님과 조현진사모님 함게 지낸 시간 너무 행복했습니다. 오래 오래 기억하고 싶은 추억으로 남았습니다. 그 이외에도 연수를 위하여 보이지 않게 수고해주신 제자교회 박은수 장로님을 비롯하여 모든 성도님들께 머리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undefined
황용득 : 잠시였지만 연수관에서 송목사님 부부를 뵐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앞서가시는 고수들의 조언이 제게 너무 좋았습니다.
또 뵙겠습니다. (08.09 02:50)
최영기목사 : 이미 가정교회를 잘 하고 있는 송영민 목사님이 연수를 통해 새로운 각오까지 하셨으니... 수정교회 장래가 기대됩니다. (08.09 08:25)
송영민 : 황용득목사님 저도 목사님을 만나뵈서 좋았습니다. ^^ (08.09 17:55)
송영민 : 최영기목사님 격려해주시고 기대까지 해주시니 감사합니다. (08.09 17:56)
계강현 : 송목사님, 함께 연수받으면서 식사하고 커피마시고 교제한 시간들이 행복했습니다.^^ (08.09 19:23)
조근호 : 끊임없이 학생의 자세로 사시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시드니와 호주지역에서 귀하게 쓰임받으실 줄 믿습니다. ^^ (08.09 20:37)
심영춘 : 송영민목사님, 홍문일사모님....호주에 도착하셨겠지요....연수보고서 제목부터 멋집니다. "살아있는 돌들" 돌을 주제로 그렇게 감동있는 연수 보고서는 저로 하여금 여러번 읽게 만들었습니다. 저를 부흥회 강사로 초청해주시고, 저희 교회에 연수까지 오신 그 겸손함이 절로 고개가 숙여집니다. 호주에서 이민교회로서 대단한 교회를 하시면서 늘 겸손함으로 무장하시고, 개척부터 교인들을 위하여 두분의 삶을 기꺼이 바쳐오신 그 섬김이 오늘날 수정교회를 세우신 것은 감동이었습니다. 살짝 걱정이 됩니다. 저보다 더 잘하실 까봐(?) ㅎㅎ . 호주 시드니 하면 수정교회가 생각날 정도의 교회로 건강하게 성장하여 호주에 이민교회들을 깨우는 일에 목사님과 사모님 그리고 수정교회가 사용될 것입니다. 사랑하고 축복합니다. ^^; (08.10 02:47)
송영민 : 계강현목사님 형님처럼 푸근함에 감사합니다.
조근호목사님 귀하신 헌신에 존경합니다. (08.10 03:21)
송영민 : 심영춘 목사님 그렇게 다 퍼주시고도 또 격려와 칭찬을 하시니 ...감사합니다.^^ (08.10 03:23)
박태규 : 멀리 호주에서 달려오시는 송 목사님의 열정이 대단하십니다.
열정 만큼이나 열매가 넘치시기 바랍니다. (08.12 00:49)
송영민 : 박태규목사님 감사합니다. 바쁘신 중에 일정도 변경하시면서 섬겨주셔서 감사합니다. (08.12 07:18)
김진수 : 송 목사님의 연수보고서를 읽으면서 가슴이 뜁니다. 심영춘목사님을 모시고 집회는 했지만 아직 그 천안제자교회를 방문해 보지 못했는데, 꼭 가서 보고싶게 만드는 연수보고서입니다. 감사합니다. (08.16 16:19)
송영민 : 김진수목사님 언제나 겸손의 마음으로 배우시는 모습에 감동이 있습니다. 제자교회 연수 꼭 하시러고 추천합니다. (08.16 23:09)
nike air max wright : cheap womens nike air max 2015 shoes black pink outletdiscount mens womens nike air max 2015 flyknit shoes black grey on salenike air max 1 bluehypervenom cleats 2015
nike air max wright air max 90 premium women black purple p3 [url=http://www.2abalarm.com/clearance/nike-air-max-wright-air-max-90-premium-women-black-purple-p3]nike air max wright air max 90 premium women black purple p3[/url] (11.07 03:18)
nike air max 90 ltr : cheap nike air max ultra 365 summit white bluenew charlotte hornets uniforms designed jordan brand revealednike air max 90 prm em unisex blue and orange sports shoes onlinenike fs lite run 2 womens grey white
nike air max 90 ltr prm grey (11.13 18:15)
puma soccer shoes ev : nike lunar flyknit htm nrg volt fluorescent green white 535089 7702014 air jordan 28 red black shoes features whole foot zoom sneaker for men onlinereebok fullington january 2010nike nike tanjun 812654 414 midnight navy game royal white
puma soccer shoes evo speed 1.5 fg 103597 01 soccer men (11.14 12:10)
nike air huarache pr : nike zapatos ni帽a outlet baratas espa帽a onlinenike internationalist prm chaussures de sport hommenike air max schwarz mit glitzergoedkope heren nike air max 93 sepia stone sand sepia wit
nike air huarache print chaussure pour femme kaki blanche noir 725076 200 (11.18 18:13)
6 more the adidas or : nike air max 95 kidssneakers numero 36 donna nere nike air max thea acquista 8tvgj93nike stefan janoski femme113 comprar zapatillas nike roshe run
6 more the adidas originals eqt support (11.19 13:18)
nike air huarache al : nike zoom mercurial xi fk fc mens soccer shoes 852616nike lebron xv low ep 15 james metallic gold black men basketball ao1756 001 for salenike dunk sb low pink box 3m pink reflective sport skateboard shoes women shoes 833474 601 bestnike lunarglide 8 843725 401 blue men shoes
nike air huarache all white (11.26 19:36)
nike air max 2011 ne : lowest price nikecourt zoom vapor 9.5 tour carpet 845042 104 whiteultra boost uncaged clear greylebron 12 christmas2018 authentic black brown shoe mens shoe air jordan 13 xiii nike clearance online
nike air max 2011 netty grijs (11.27 09:00)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2870 "다니엘금식 6년간의 열매" (13)   정기영 2018.12.15 407 6
2869 좋은 목사, 좋은 교인(서울강동 동암교회) (15)   최영기목사 2018.12.11 413 3
2868 장애인과 가정교회를 사랑합니다 (수원 등불감리교회) (8)   최영기목사 2018.12.02 441 7
2867 올리브 블레싱 주제곡 (2) 백동진 2018.11.30 439 1
2866      올리브 블레싱 주제곡 노래 음성 파일 최병희 2018.12.01 327 1
2865 하나님의 나라와 가정교회 - 홍인규 교수님 강의 요약 (12) 정태원 2018.11.28 748 6
2864 함께 가는 이 길이 행복합니다(제6차 목자 연합수련회) (6)   김행대 2018.11.26 425 4
2863 가정교회 어린이 사역을 바라보는 담임목사의 고민 (6)   황대연 2018.11.24 616 6
2862 국제가사원 전도간사로서 나의 사역 (36) 오명교 2018.11.23 861 20
2861 "주님의 한수(제자교회연수보고)" (4)   노 일 2018.11.22 322 3
2860 77ㅓ억~소화제주세요_제자교회연수보고   호일주 2018.11.22 312 1
2859 "아낌없이 주는 교회_제자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 (2)   이하식 2018.11.22 348 3
2858 “심봤다”(제자교회연수보고서). (4)   이명우 2018.11.22 277 3
2857 짜장면 배달 할 수 있다면 (동해동부중앙교회) (27)   최영기목사 2018.11.20 655 7
2856 오기 싫은 지역에서의 네시간(울산 초원지역 회원과의 4시간)  (17)   박형철 2018.11.20 380 5
2855 함께 웃고, 함께 울고 (1박 2일 3축 다지기)  (16)   박지흠 2018.11.15 511 7
2854 가정교회에 대한 큰 그림과 아름다운 그림을 그린 제5차목자를 위한 ... (8)   임대진 2018.11.13 619 7
2853      제5차 목연수 모든 일정을 잘 마쳤습니다..! (4) 구본채 2018.11.15 272 1
2852 캄보디아에서 청년대상 가정교회 출발 (7) 김정수 2018.11.11 433 0
2851 지.정.의를 “대”만족시킨 제82차 컨퍼런스! (제82차 목회자를 위한 ... (20)   이화연 2018.11.07 989 11
2850 겉모습에 속지 마세요! (경기도양주 주원교회) (20)   최영기목사 2018.10.28 1026 11
2849 까칠했던 목사(부산 장산교회) (20)   최영기목사 2018.10.22 1192 10
2848 신약교회 회복의 젊은 기수(경기화성 혜성교회) (10)   최영기목사 2018.10.16 801 6
2847 성경대로, 성령으로, 성도와 함께 (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26)   명성훈 2018.10.15 1406 13
2846      성경대로, 성령으로, 성도와 함께 (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4) 명성훈 2018.10.19 543 2
2845 가을이 깊어 가듯 세 축이 깊어갑니다.(1박2일 세 축 다지기) (13)   서성용 2018.10.13 724 8
2844      절대 놓치지 말아야 할 1박2일 세 축 다지기! (2) 김명국 2018.10.15 366 2
2843 아름다운 승계(안양 목양교회) (6)   최영기목사 2018.10.11 783 2
2842 희망. 절망. 믿음 (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서) (6) 심대복 2018.10.09 489 2
2841 (필리핀 두마게티) 가정교회 선교 이야기-6th ; 세미나, 세례식 (9)   박성국 2018.10.09 375 3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