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 사역에 대한 질문과 경험을 함께 나눔으로서 가정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4) 정희승 사모편 영상이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2019-01-11 02:32:35 1113 6

지난주 늘푸른 교회 정기영 목사님에 이어 정희승 사모님의 대담영상을 올렸습니다.  정희승 사모님은 열정이 넘치셔서 남편의 촬영현장에 있을 때 적극적으로 참여하시고 자신도 나누고 싶다고 하셔서 식사후 야외에서 즉석 녹화를 했는데 짧지만 매우 감동적인 스토리였습니다.  사모님들과 목녀들이 시청하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시청을 원하시면 유튜브에서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혹은 BCGI를 치시면 됩니다.  

지속적인 시청을 위해서 <구독> 버튼과 <좋아요> 버튼을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아래는 영상의 요약과 적용입니다. 


30세에 담임목사 사모가 되어 건강한 교회 영적 리더로 사역하고 있는 정희승 사모는 남다른 열정이 있다가정교회로 전환하기 전까지는 여기 저기 급한 목회적 필요를 그 때 그 때 임시적으로 채우는 땜방목회’, 치어리더역할을 했다면 그 이후에는 버팀목등대지기같이 제대로 성도를 세우고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진정한 영적 리더십이 되었다고 고백한다정희승 사모는 특별히 여성목자와 목녀를 세워주는 여성 리더십의 본을 보이고 있다. 삶공부 외에 목녀들을 따로 모아 사택에서 식사를 제공하고 단순한 나눔이 아닌 말씀과 기도의 재충전을 채워주는 헵시바 모임을 십수년 이상 이끌어 오고 있다


그 모임은 초원모임 이상이다. 고통과 상처를 수치로 여기지 않고 오히려 자랑하고 축하해 주는 공동체가 되어 비둘기 같이 순결하되 뱀처럼 지혜로운 사역자가 되도록 격려한다. 그리하여 평신도 사역자들을 학도병처럼 무방비로 내보내는 것이 아니라 천리마가 되도록 힘을 실어준다. 밥을 같이 먹고 한 주제를 가지고 20분 정도 공부한 후에 공동체 기도를 드린다. 특히 상처받고 힘든 목녀를 은혜의 보좌에 앉혀놓고 모든 목녀들이 손을 얹고 합심으로 치유와 회복과 기름부으심을 위해 기도한다. 그럴 때 목자 목녀들이 다시 새로워지고 담임목사 및 사모와 함께 한 팀이 되어 행복한 성경적 신약교회를 세워나갈 수 있는 것이다


정사모에 의하면 사모나 목녀의 여성 리더십은 성경에서 말하는 대로 돕는 리더십이다. 강한 자가 약한 자를 도울 수 있다. 인간 여성은 약하다. 그러나 하나님과 연결된 여성은 강해질 수 있다. 그리고 돕는 행위가 돕는 자를 더욱 강하게 한다. 성령과 헌신이 여성의 돕는 리더십, 헵시바 리더십의 핵심이라는 이야기이다. 그녀는 남편이 자신의 은사를 활용하여 교회를 같이 세워나갈 수 있게 한 결단과 배려에 한없이 고마워한다. 사모로서 남편에 감사하고, 성도에게 존경을 받을 수 있다면 가장 행복한 인생이 아니겠는가!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4) 정희승 사모의 헵시바리더십

https://youtu.be/vAGVgJvlF2U

위 주소를 클릭하시면 바로 이동합니다.

임관택 : 사모님의 간증으로 제 심령에 큰 은혜가 됩니다. 도전이 되었습니다.
섬겨주신 명성훈목사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01.11 03:04)
명성훈 : 가정교회는 여성 리더십을 인정하고 극대화시킬 수 있는 최적의 장이 될 수 있다고 볼 때 양성 평등, 더 나아가 여성의 역활을 중시하는 미래 세대에 세상에서도 주목하게 된다는 점에서도 한국교회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여겨집니다. 이 땅의 고생하는 모든 사모님에게 위로가 되는 영상이 되기를 소원합니다. (01.11 05:43)
최영기목사 : 헵시바 모임에 관해 상세하게 설명을 해서 많은 사모들에게 도움이 되었겠습니다. 정희승 사모님, 홧팅! ^^; (01.11 10:06)
강경매 : 사모님...간증 짱!!! . 사모님이 옆에 계시는 것 같이 생생하게 들리네요?ㅎㅎㅎ....마지막 목사님께 짧게 날리시던 멘트와 하트 감동 입니다. 멋진 여인...정 희 승...화이팅! (01.11 10:47)
정희승 : 제가 제 모습을 보려니 매우 쑥스럽니다 ^^;; 교회가 교회의 본 모습을 찾으면서, 저도 저의 본 모습을 찾게 되어 행복하고 감사합니다. 교회의 본 모습을 찾을 수 있도록 멘토요, 안내자가 되어 주시는 최영기 목사님, 또, 먼곳 까지 와 주셔서, 인터뷰를 통해 돌아 볼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명성훈 목사님꼐 감사드립니다. 명성훈 목사님께서 하시는 인터뷰는 참 신기해요... 말이 저절로 그냥 나오네요.. 사람의 본심을 이끌어 내시는 어메이징 인터뷰어 이십니다. (01.11 12:11)
명성훈 : 모든 글에 빠짐없이 댓글을 달아주시는 최목사님께 감사드립니다. 개인적으로도 시청률을 높히는 방법까지 아이디어를 주셨습니다. 이같은 영상은 목회자 중심의 그것도 본질적인 내용을 다루기에 게임이나 음악 혹은 자극적 시사물처럼 단번에 시청률을 높일 수 없습니다. 대다수 인기있는 세상의 영상은 부, 건강, 재테크, 정치, 그리고 오락물이 주류를 이루고 있지요. 사람들이 자기 주제를 벗어난 영상을 고를 때 가장 관심을 가지는 것이 눈에 띄는 제목이나 구독수와 조회수를 참조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므로 가사원 회원들께서 이 영상을 보실 때 무조건 "구독" 과 "좋아요" 버튼을 눌러주시면 가정교회를 소개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제 출발했으니 시작은 미약하더라도 꾸준히 500개 이상 올리면 나중에 창대할 줄 믿습니다. 가정교회 안에는 유익한 자료가, 가정교회 밖에는 성경적 신약교회 홍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01.11 14:49)
오명교 : 좋은 모델이 되어 주신 정희승사모님~ 가정교회 전파를 위해 헌신하시는 명성훈목사님~ 대단하십니다. 구독과 좋아요 잊지 않겠습니다. (01.11 16:35)
김승관 : 헵시바 어록입니다.

목녀가 다른 목녀에게 위로 해주는 헵시바

예수님의 (목모 섬기느라 받은) 상처 자랑하는 헵시바

학도병 같이 제대로 훈련받지 못하고 전장터로 나갔지만 천리마 같은 목녀들이 되는 헵시바

산전, 수전, 공중전, (우주전), 지하전 중에 있는 목녀를 은혜의 보장에 앉혀 함께 기도하는 헵시바

최고입니다.^^ (01.13 17:54)
이기준 : 정말 큰 은혜가 되었습니다. ^^ (01.14 23:21)
김성수 : 정희승 사모님의 독특한 은사와 열정이 헵시바 모임을 탄생시킨 것 같습니다. (01.16 12:30)
서은영 : 저보다 어리시지만 저의 멘토사모님 정희승사모님 넘 멋지십니다
사랑과 감사를 드립니다 (01.17 20:46)
양수지 : 늘 열정 충만한 희승 사모님께 감사와 축복의 박수를 보냅니다~~~!! (01.18 22:12)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2910 쿠키인가? 벽돌인가? (가정교회 일일특강 - 토론토 지역 연합) (9)   권은수 2019.03.22 260 6
2909 가정교회 선교 이야기(8th) - 기적의 1일 세미나 (8)   박성국 2019.03.21 218 4
2908 내리던 눈도 녹여버린 뜨거웠던 열기(토론토 목자목녀 기초다지기) (6)   김성은 2019.03.19 256 4
2907 성령에 취한 교회(휴스턴 서울교회 연수 보고서) (34)   김승관 2019.03.07 988 17
2906 가정교회를 통해 인도 펀잡에 이루어질 하나님 나라를 꿈꾸며 (휴스턴... (9)   임한중 선교사 2019.03.05 359 2
2905 “잘 시작했구나, 잘 하고 있구나, 잘 해야지” (휴스턴 서울교회 연... (5)   박진국 2019.03.05 367 5
2904 가정교회의 봄이 뉴저지/뉴욕에 다시 오는가 (가정교회 일일특강) (4)   차명훈 2019.03.01 384 6
2903 참, 좋다!(휴스턴서울교회 연수 보고) (6)   조병훈 선교사 2019.03.01 362 5
2902 하나님의 타이밍 (뉴저지 주사랑교회) (15)   최영기목사 2019.02.27 590 7
2901      새롭게 깨닫는 가정교회 (5) 송재현 2019.03.08 231 3
2900 혹시 도움이 될까해서..... (4) 이재철 2019.02.27 559 6
2899 이번 연수는 [ 깡, 끼, 꿈, 끈, 꼴 ] 이었습니다. (21)   서요한 2019.02.21 650 7
2898 아주 아주 이상한 교회(뉴햄프셔 내슈아한마음교회) (20)   최영기목사 2019.02.20 891 11
2897 드디어 어린이목장을 세우게 되었습니다. (용인 성심교회) (7)   강승원 2019.02.19 457 3
2896 치밀함과 치열함이 하나로 어우러진 생명의 춤마당(휴스턴 연수보고서) (22)   김순성 교수 2019.02.18 991 11
2895 꿈을 가지고 갑니다 ~ (제자교회 연수 보고) (5)   나용원 2019.02.15 445 5
2894 친절한 목사님(제자교회 연수 보고) (4)   김창근 2019.02.15 326 4
2893 웬일이니?!!(천안아산 제자교회 연수보고) (8)   정형찬 2019.02.14 424 5
2892 휴스턴 서울 교회 연수를 마치면서(소감문) (23)   이필찬 교수 2019.02.11 1301 7
2891 성경 속 인물들을 만난 것 같습니다.(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서) (8)   박재균 2019.02.11 726 2
2890 AAA 연수보고서 (휴스턴서울교회 연수 보고서) (12)   김득영 2019.02.11 791 6
2889 귀로만 듣던 현장을 눈으로 보았습니다(휴스턴 서울교회 연수 보고서) (17)   김영길 2019.02.09 830 8
2888 어스틴 늘푸른 교회 이야기 (영상 요약) (6) 명성훈 2019.02.08 774 3
2887 휴스턴 서울교회 영어회중(청년) 평신도 세미나 참석 소감문 (브리즈... (5)   민만규 2019.02.04 773 4
2886 허허실실무림고수발톱목회의달인을만나다(제자교회연수보고) (3)   박봉재 2019.02.01 661 2
2885 가정교회 선교 이야기(7th) - 목장으로 선교가 될까? (11)   박성국 2019.02.01 880 4
2884 건강한신약교회열정을회복하며(제자교회연수보고) (2)   김상우 2019.01.30 552 6
2883 디자이너를만났습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6)   임재룡 2019.01.30 616 5
2882 보고또보고싶은사람들의이야기(제자교회연수보고) (12)   오명교 2019.01.30 679 9
2881 시스템이 아닌 문화다(연수보고서) (5) 김영걸 2019.01.22 775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