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 사역에 대한 질문과 경험을 함께 나눔으로서 가정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
 
 
예수님의 명령은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는 것
최영기목사 2019-05-12 04:06:28 706 12


가정교회가 추구하는 것은, 주님이 세워주신 교회의 존재 목적을 회복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이 교회 존재 목적 달성을 위해 올인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교회 존재 목적은 마태 28:19~20에 기록된 대사명에 기초했습니다. 그런데 우리가 대사명에서 놓치기 쉬운 것이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을 것을 명하셨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선교는 가정교회의 중요한 사역 중의 하나가 아니라 존재 목적 자체입니다. 


목장이 선교에 참여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고, 선교를 하고 있다고 선포하는 방법이 목장 이름을 선교지 명칭으로 붙이는 것입니다. 


가정교회 초기에는 여러가지 이름을 사용할 수 있지만, 가정교회가 성숙기에 들어간 이즈음에는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에 초점을 맞추어 목장 이름을 선교지로 바꿀 필요가 있습니다. 


세미나를 개최하는 교회는 거의 모두 목장 이름을 선교지 이름으로 붙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세미나 주최 교회가 아니더라도 가정교회에 충실하기를 원하면 목장 이름을 선교지 이름으로 붙일 것을 권장합니다. 


목장이 돈이 없으면 기도로라도 선교사를 후원하고, 후원 선교사가 사역하는 국가나 지역 이름을 목장 이름으로 부칠 때 목장 식구들이 선교지에 관심을 갖게 되고. 이를 위해 기도하게 되고, 단기 선교 봉사에도 많이 참여하게 되어, 교회 전체 선교 의식이 높아집니다. 


그동안 가정교회를 통한 지역 전도에 집중해 왔는데 이제 셰계 선교로 시선을 돌려서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진정한 교회 존재 목적을 달성하면 좋겠습니다. 



김기섭 : 왜 목장이름을 선교지로 했는지 몰랐었는데 잘 이해를 하게 되었습니다. (05.12 04:28)
구정오 : 아멘 아멘^^ (05.12 18:38)
이남용 : 목장에서의 선교에 대한 지침서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05.14 05:18)
백운현 : 아멘 아멘~~~ 잘 알겠습니다. (05.23 19:51)
조남수 : 강조해 주시어 감사합니다. 주님께서 세상 끝날까지 언제나 함께 하시겠다고 하신 것이 모든 민족을 향한 제자 삼기 임을 상기하며 모든 가정교회가 하나되어 하나님 나라의 완성을 도모해야 할 것을 소망합니다. (05.25 05:27)
석정일 : 가정교회를 통하여 영혼구원의 열정과 실력을 키우니, 선교도 점점 더 힘을 더해가는 것을 느낍니다. (05.28 16:42)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2967 제가 실패한 이유...(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  정 재교 선교사 2019.07.21 32 0
2966 나를 놀라게 한것들....(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  티못 목사 2019.07.21 27 0
2965 두번째 연수에서 가정교회 정신이 이해가 됩니다.(휴스턴서울교회 연...  아낭 수깜또 목사 2019.07.21 24 0
2964 가정교회다이소(제자교회연수보고) (7)   한상욱 2019.07.18 228 2
2963 터널끝에빛이보이다(제자교회연수보고) (3)   홍석봉 2019.07.18 156 4
2962 유레카가정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 (1)   이요한 2019.07.18 119 2
2961 " "가정교회 신학에 관한 소고(小考)" (김순성 교수) (3) 최영기목사 2019.07.18 230 2
2960 "vip 전도,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 (15) 이재철 2019.07.17 426 5
2959      "vip 전도,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2) (3) 이재철 2019.07.19 168 1
2958 병원다운 교회를 보다! (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3)   나주만 2019.07.16 241 3
2957 가정교회와 사역에 대한 패러다임의 전환이 일어난 제9차 목연수 (17)   박용종 2019.07.15 695 6
2956 빙산의 일각, 형식지와 암묵지 - 1일 특강 보고서 (4)   서요한 2019.07.12 279 4
2955 삶공부 과정을 정리해 보고 있습니다~! (4)   이재익 2019.07.11 535 6
2954 대양주 가정교회 역사에 새로운 장을 연 브리스번 목자 컨퍼런스(29차... (11)   박종호 2019.07.10 345 6
2953 참가자 100%가 동료 목자/목녀에게 권하고 싶은 목연수(제8차목자연합... (12)   서성용 2019.07.08 805 7
2952 행복의 길이 열립니다 (14) 오명교 2019.07.05 690 7
2951 희망의 빛을 보다 (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서) (4)   반흥업 2019.07.02 391 3
2950 영혼구원과 제자삼는 팀 스피릿(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서) (7)   최선욱 2019.07.01 364 2
2949 본질에최적화된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 (10)   강인수 2019.06.27 414 4
2948 성경적인가정교회의위력(제자교회연수보고) (5)   임호남 2019.06.27 313 5
2947 바로그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 (4)   노도영 2019.06.27 336 5
2946 마지막 평신도 세미나(인천 영광교회) (18)   최영기목사 2019.06.26 708 8
2945 99.3%가 만족한 은혜로운 축제의 한마당 (제7차 목자연합수련회) (14)   노일 2019.06.24 895 7
2944 큰 꿈을 꾸게 되었습니다!(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9)   최광훈 2019.06.23 352 5
2943 하나님이 원하시는 그 교회 꿈꾸기 (울산중구 다운공동체교회지역 일... (5)   홍석봉 2019.06.20 500 7
2942 요한계시록의 교회론이 가정교회의 목장에서 구현될 수 있는가? (11) 최영기목사 2019.06.19 731 9
2941 행복한 목회를 꿈꾸며 (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 (11)   김두만 2019.06.18 469 5
2940 나락에서 정상으로 (청주 사랑의교회) (25)   최영기목사 2019.06.17 937 13
2939 볼리비아 원주민들의 가정교회 (13)   최승복 2019.06.15 472 9
2938 작은교회 목사는 목자다 (17) 오명교 2019.06.13 845 1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