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 사역에 대한 질문과 경험을 함께 나눔으로서 가정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
 
 
새 힘이 뿜뿜!! '32차 목자 컨퍼런스' 1(미주)
김혜인 2021-09-30 13:17:31 345 8



드디어 2년 만에 코로나 펜데믹의 어려움을 뚫고,

'My Determination, His Redemption (나의 결단, 하나님의 돌보심)'이란 주제로 텍사스 휴스턴 쉐라톤 호텔에서 9/23-25(23)에 목자 컨퍼런스가 열렸습니다. 2년 만의 대면 컨퍼런스여서인지 그 은혜와 결기가 대단했습니다. 117분의 목자-목녀님들과 도우미 목사님 사모님, 그리고 휴스턴 서울교회 스텝들과 함께 약 200여명의 인원이 함께 하는 축제의 시간이었습니다.


 

*환영


10시부터 등록이 시작되어 백신 카드를 점검하고, 명찰과 바인더, 티셔츠를 나눠드렸습니다. 117분이 참여한 풍성한 모임이었습니다.



*환영만찬 그리고 강사 소개


비행기로, 자동차로, 미주 각지에서 오신 목자, 목녀님들을 환영하기 위해 호텔에서 주문한 맛난 점심이 있었습니다. 예쁜 원탁에 예쁜 꽃과 함께 오겹줄 소그룹별로 앉아 서로 인사하며 교제하였습니다. 그리고 조별로 섬기는 교회, 참여 동기 등... 서로를 소개해 주고, 각 조마다 조원들의 공통점을 찾아 발표하며 서로를 알아가도록 노력하였습니다. 오겹줄 모임은 저녁마다 모여 나눔을 하고 기도하는 뜨거운 시간이었습니다. 그리고 연이어 강의를 맡으신 강사 목사님과 사모님의 소개가 있었습니다.



*목회자 환영 공연


화요일부터 도착하여 준비한 스킷과 찬양을 통해 영광 돌리게 되었습니다. ‘똑똑똑제목의 스킷은 언제나 우리 마음을 두드리시며 우리와 함께 하시길 원하시며, 단 한 번도 우리를 홀로 두지 않으시는 예수님의 음성을 듣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행복이라는 찬양을 통해 지쳤던 목자 목녀님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선택식 강의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5개가 준비되었습니다.

목장사역의 탈진, 그 원인과 대책(정희승 사모님), 목장사역 단계별 전략 및 훈련(이수관 목사님), 목장 아이들이 우리의 아이들이다(홍수희 목녀님), 신나는 목장 사역의 비결(이명희 목녀님), 관계회복을 통한 건강한 목장 세우기(이우철 목사님)

팬더믹 시대에 맞춤 선택식 강의를 통해 배우고 깨닫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 만찬들


첫날 저녁은 서울교회 성도님이 만드신 맛나는 스시 도시락을, 

둘째날 점심은 서울교회 목녀님들이 정성껏 준비하신 사랑의 비빔밥을, 

둘째 날 저녁에는 휴스턴 최고의 맛집 BBQ를 먹었답니다.(너무나 맛나게 먹느라,, 기록사진이 없습니다.^^;;)  따봉~~^^

 


*위로 및 격려


첫날 말씀은 강재원 목사님(포틀랜드 온누리성결교회)께서 달란트 vs 므나의 제목으로 말씀을 나눠주셨습니다. 여기서 이번 컨퍼런스의 유행어 잘했군 잘했어~~’가 나왔습니다. 조금 부족하고 연약하고 실수해도 서로 격려하는 관계가 되어야 한다고요...


정희승 : 김혜인 사모님.. 정말 지난 시간의 감동이 다시 생생히 살아가는 설명과 사진 감사합니다.. 앞으로 계속 리포터 해 주시면 좋겠어요 ㅎㅎ (10.01 08:13)
김기섭 : 김혜인 사모님 컨퍼런스의 열기를 그대로 옮겨 놓으셨네요. 글로 마주해도 감동인데 참석했으면 얼마나 감동이었을까요? (10.06 17:47)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3150 다섯번째연수!여전히배울것이있는교회!(휴스턴서울교회연수보고) (16)   심영춘 2021.10.06 622 12
3149 새 힘이 뿜뿜!! '32차 목자 컨퍼런스' 2 (미주) (6)   김혜인 2021.09.30 431 7
>> 새 힘이 뿜뿜!! '32차 목자 컨퍼런스' 1(미주) (2)   김혜인 2021.09.30 345 8
3147 비전의 나무 아래서 (제 97차 북미 대면 목회자 컨퍼런스)  (26)   최지원 2021.09.23 502 19
3146 “주일에 꼭 교회에 가서 예배 드려야 돼요?” (9) 최영기 목사 2021.09.12 765 15
3145 전주 기쁨넘치는교회 탐방 후기 (16)   이정우 2021.09.09 746 6
3144 기본부터 하나씩 [휴스턴서울교회 연수보고서] (8) 길예평길진명 2021.09.03 451 1
3143 코로나 기간 중 참석한 휴스톤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4) 이순신 2021.09.03 292 2
3142 은퇴 목사님 후임자 찾기 (7) 최영기 목사 2021.09.01 976 13
3141 4차 팬데믹, 잘못된 기대와 과장된 우려 (24) 최영기 목사 2021.08.15 1041 72
3140 가정교회 정착 진단설문지 (3) 윤요한 2021.08.10 500 2
3139 은퇴목사님들의 멘토링(세축다지기 멘토링) (5) 김명국코칭간사 2021.08.08 480 3
3138 생명의삶 부교재 추천합니다.  (14)   최영기 목사 2021.08.04 876 10
3137 10년 후 (휴스턴 서울교회 연수보고서) (8)   윤요한/서사랑 2021.08.01 426 2
3136 "한국에가면제자교회가있다(제자교회연수보고)" (11)   이철규/박미현 2021.07.01 627 16
3135 “경직된목회에서자유하는목회로(제자교회연수보고)” (8)   강정웅 2021.07.01 334 3
3134 “예수님제자세움원리를따라(제자교회연수보고)” (4)   이태윤 2021.07.01 215 3
3133 “정신이돌아왔다가다시미쳐서갑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8)   김민태/이미숙 2021.07.01 446 4
3132 감옥에 있을 때에 찾아 주었고......(빌레몬 사역) (8) 김명국 2021.05.29 650 11
3131 교회 앞에 있던 나사로 이야기 (30) 박태진 2021.05.24 1235 28
3130 빨리 백신 맞아, 빨리 교회 정상화시킵시다 (27) 최영기 목사 2021.05.23 1281 64
3129 모든 것이 은혜, 은혜, 은혜... (제95차목회자컨퍼런스) (23)   이대원 2021.05.20 731 37
3128 가정교회가 지지부진한 목사님들(제목 수정) (17) 최영기 목사 2021.04.30 1749 30
3127 공동체성을 살리는 온라인 목장 모임 (7) 최영기 목사 2021.04.18 1025 15
3126 설교 C학점 받은 목사 설교집 (12)   최영기 목사 2021.03.26 1135 13
3125 여러분 같은 목회자 하나 키우십시오 (4) 최영기 목사 2021.03.03 1203 16
3124 희미해졌던 기본기를 다시 새롭게!(제15차 총목자연합수련회) (13)   구정오 2021.02.21 1044 8
3123      (설문조사결과)제15차 총목자연합수련회 (9)   평신도사역팀 2021.02.21 668 4
3122 가정교회 리더십 특징은..! (최영기목사님 사례연구) (11) 하영광 2021.02.21 1137 5
3121 터널 끝이 보이는 듯 (5) 최영기 목사 2021.02.15 1154 9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