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태풍도 우리를 막지 못한다(대구경북남부지역)
박창열 2018-10-09 22:39:13 387 1


10월 5일 태풍이 올라오는 중에 비를 뚫고 대구 은천교회에 모여 가정교회 모임을 하였습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처음 가보는 교회인데 동네 에 아늑하게 자리잡은 아름다운 교회였습니다.



김남철 목사(은천교회)





 구역장 모임 시간에 목자 교육을 통해 삶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투리 시간을 이용해서 삶공부를 하다보니 쪼개서 할 수밖에 없고 그래서 진도가 잘 나가지 않습니다. 기준대로 하고 있지 못해 제대로 효과가 없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김요한 장로님(운암교회) 모시고 간증 집회를 하였습니다. 장로님의 열정적으로 섬기는 모습을 듣고 져희 교회 장로님들이 부담스러워하기도 하시지만 도전이 된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황병호/김은영(포항한빛교회)




가정교회가 잘 정착(7년차)되어 평신도 위주로 섬김이 잘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12월말 크리스마스 시즌 즈음에 비신자들을 초청해서 모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교회에 해군에 속한 가정이 모인 목장이 있어서 군인들이 전도되어 오는데 떠나기도 하고 오기도 하지만 군인이라서 그런지 순종을 잘 해주어 감사합니다.  


노황식/신정혜(반야월중앙교회)




생명의 삶 1기 수료식을 했습니다. 2기는 다음 주 수료식 예정입니다. 평신도 세미나에도 5분 참석 예정입니다.

 삶공부 수료 간증문을 보며 은혜가 되었습니다. 생명의 삶을 하면서 가정교회에 대한 틀이 좀 잡히는 것 같습니다.

 목회자 세미나에도 다시 한 번 다녀왔습니다. 한번으로는 모르는게 많은 것 같아 갔다 왔는데 좀더 명확하게 정리가 되고 좋았습니다.

“더디지만 바르게 가는게 중요하다”는 말을 기억하면서 노력하고 있다.

 

박창열/윤세진(함께하는교회)


 


2명의 성도와 함께 첫 번째 생명의 삶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이전에 부목사 때 삶공부를 들었었는데 직접 해보니 내용이 정리되고 감사하게 하고 있습니다. 적은 숫자이지만 삶공부를 시작할 수 있어 감사합니다.  



김재훈/김태순(창녕은광교회)




 상반기에 2가정이 평신도 세미나에 다녀왔고 하반기에 2가정이 더 평신도 세미나에 다녀올 예정입니다. 하반기가 평신도세미나가 지나면 이후에 본격적으로 가정교회를 시작해보려고합니다.

다른 목사님들이 생명의 삶 공부를 시작 하라는 권면을 하셔서 6월말부터 시작했습니다. 하면서 스스로 참 은혜가 됩니다. 이 은혜가 성도들에게 전달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작은 시골교회지만 바른 신약교회로 회복되고 세워졌으면 좋겠습니다.



조승희/ 김양금(운암교회)





2학기 삶공부 시작해서 하고 있습니다.

직분 선출을 했는데 가정교회 잘 하는 분들이 일꾼으로 선출이 되었습니다. 의도하지 않았음에도 알아서 그렇게 선출되는 것을 보고 감사했습니다. 특별히 목자들이 직분을 얻어서 감사합니다.







리포터 박창열 목사였습니다.^^














조승희 :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우리 박창열 리포트 최고입니다. (10.10 01:47)
조근호 : 삶공부를 열심히 하시네요. 가랑비에 옷이 젖는 것처럼 성도들이 가정교회에 푹 빠지게될 줄 믿습니다. (10.10 06:15)
최영기목사 : 김남철 목사님, 맞습니다. 3축 중의 하나인 삶 공부를 투리 시간에 해서는 효과가 안 납니다. 띠로 시간을 내어 등록금도 내고, 출석 점검도 하고, 숙제도 해가면서 해야 효과가 없습니다. 삶 공부에서 받는 은혜는 수강하기 위해 희생하는 정도에 비례합니다. ^^; (10.10 07:07)
김재정 : 창녕 은광교회가 가정교회로 잘 세워지도록 그리고 조승희 지역목자님을 위해 중보기도 하였습니다. (10.11 22:07)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1) 최영기목사 2017.01.14 7662 5
2840 수고하신 모든 분께 감사를.. (대구경북북부지역) (4)   우상구 2018.12.19 103 1
2839 돌탕으로 오신 목사님 (대전서지역) (4)   백운현 2018.12.18 102 0
2838 청소년 목자 컨퍼런스 등록 안내 정대희 간사 2018.12.18 145 0
2837 네 남자는 가정교회를 품고 [부천지역] (3)   김주환 2018.12.18 86 0
2836 가정교회 제대로 해야겠습니다(부산서지역) (1)   황성필 2018.12.18 96 0
2835 분가의 기쁨과 아쉬움 (서울중부 우리소망 지역) (8)   이진행 2018.12.18 106 2
2834 옛 동지들과 함께 (서울 관악&신림지역 연합) (2) 이태희 2018.12.18 71 1
2833 눈길을 헤치며 찾아 온 길(수지제일지역) (3)   백인호 2018.12.18 65 1
2832 VIP와 함께 감사와 소망의 교제(울산 북구지역) (2)   최승원 2018.12.18 77 1
2831 판결(부산강서지역) (13) 조경철사모 2018.12.18 210 1
2830 속도는 달라도 방향은 같다(서울마곡지역) (5)   김창영 2018.12.17 89 1
2829 '미스 유니버스' 탄생 (필리핀 비사야지역) (2)   박성국 2018.12.17 112 1
2828 삶공부의 풍성함(대전 우림지역) (4)   장현봉 2018.12.17 88 1
2827 한 해의 끝자락에서 새롭게 시작해요~(LA 카운티 지역) (3)   오상규 2018.12.17 110 2
2826 아메리칸 스타일로 요리하는 며느리(울산중구 시민지역)  (4)   박형철 2018.12.17 198 2
2825 한해가 가긴 가네요 (익산 지역) (2)   최철광 2018.12.17 85 1
2824 영성이 깃든 그림 같은 벧엘의 집에서 하룻밤을 함께~(경기북지역) (4)   이희준 2018.12.16 208 4
2823 역시 가정교회뿐입니다.(버지니아&메릴랜드 지역) (3)   이정범 2018.12.15 132 0
2822 분가의 기쁨(서울중부 옥수 지역) (7)   성진화 2018.12.15 174 3
2821 행복한 만남(남구지역) (4)   김인준 2018.12.15 99 1
2820 목장출석한지 오래된 VIP들을 교회출석으로 전환해야 (뉴욕평강) (2)   장경혜 2018.12.14 156 0
2819 어린이 목장에 대한 열정으로 모였습니다(남부지역어린이사역자모임) (3)   조성래목사 2018.12.14 151 1
2818 사람들은 떠나가지만 다시한번 힘을 내서(카작 서부 악ㅌㅂ지역(11월)) (2)   조하다르 2018.12.14 141 1
2817 아내 건강이 나아졌고, 사역팀도 구성되었고(123 기도요원들께) (24) 최영기목사 2018.12.14 409 7
2816 사모님들이 행복한(경기서 일산사랑의지역) (5)   김진명 2018.12.14 138 1
2815 어디서도 나눌 수 없는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초원모임(서울 남부초원) (5)   박재균 2018.12.13 153 1
2814 지역 모임이 폭발적 성장을 하고 있습니다! (대구남부지역) (5)   박창열 2018.12.13 218 1
2813 2018년 마지막 만남을 기억하며... (OC 미라클랜드 지역) (6)   오지윤 2018.12.13 164 2
2812 낮엔 해처럼 밤엔 달처럼(경주 포항 지역) (6)   이왕재 2018.12.13 176 2
2811 모든 것이 감사입니다!!!(강원지역) (4)   김수정 2018.12.13 122 1
2810 섬김의 결과로 모여드는 VIP(경기중부지역) (4)   유병훈 2018.12.13 116 1
2809 순종만이 살 길이다.(남부카자흐스탄지역) (2)   정 안드레이 2018.12.12 84 1
2808 새로 시작하며(경기 판교지역) (9)   김현규 2018.12.12 260 9
2807 쌍방대화는 좋은 일 힘든 일 찾으며..!!(제19차 관계전도 세미나) (14)   이풍남 2018.12.12 290 7
2806 vip가 제자되기까지~(경기광주지역) (5)   장원기 2018.12.12 148 1
2805 가사원은 다 알고 있습니다(천안성서지역) (8)   임호남 2018.12.12 192 2
2804 만나면 정이 듭니다.(전남지역) (5)   강재구 2018.12.12 127 2
2803 동강 오지마을에 떨어진 천국복음(성남성안지역) (6)   박조명 2018.12.12 173 1
2802 목적이 아닌 사랑이 이끄는 교회 (서북다운 지역) (5)   권영전 2018.12.12 127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