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가정교회에 최적화된 부흥회
강현구 2018-11-08 08:15:02 648 4

가정교회에 최적화된 부흥회

안녕하십니까?

저는 인천서 지역 지역 목자로 섬기는 연수 영광교회 강현구 목사입니다.

저희 교회는 일반 교회에서 가정교회로 전환한 지 이제 9년이 됩니다.

가정교회로 전환한 후 그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가정교회가 성경적인 교회요 신약교회의 회복을 위한 것임을 확신하였기에 “목사님, 계속 가정교회 하실 겁니까?” 하는 협박도 있었지만 버티고, 견디고, 나아갔더니 이제는 목자, 목녀를 비롯한 모든 목원들이 한마음이 되어서 교회 존재 목적인 영혼을 구원하여 제자 만드는 일을 위하여 힘쓰고 있으며 주님 께서 주시는 열매도 맛보고 있습니다. 이번 부흥회를 하게 된 계기는 올해 초 천안에 있는 제자교회에 연수를 갔다가 부흥회 날자를 잡았고 부흥회를 하기 전 몇 명의 제자교회 목자, 목녀님들이 간증을 다녀갔습니다. 그때마다 성도들이 은혜를 받았습니다. 특별히 이번 부흥회는 11월 5일부터 7일까지 진행됐는데 그 3일 동안 거대한 태풍 허리케인 월래 카가 휩쓸고 지나간 듯했습니다.


저희 교회에 베트남 자매와 결혼한 형제가 있는데 이 형제를 섬기던 목자가 교회를 떠나면서 얼떨결에 베트남 목장을 해보라는 목사의 권유를 받아 베트남 목장을 시작하게 된 목자입니다. 이번 부흥회 둘째 날 저녁 집회를 마치고 저에게 카톡이 왔습니다. 물론 제가 평소에 여러 번 했던 말씀인데 그날 저녁 깨달음이 왔나 봅니다. ㅠㅠ 카톡 내용은 ‘목사님 오늘 저녁 말씀은 제가 정말 궁금한 부분이었는데 깨닫고 갑니다. 첫째 제가 태어난 목적이 무엇인지 저의 존재에 대한 가치를 알게 되었습니다. 둘째, 일반적 목회하는 교회와 가정교회가 엄청난 차이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안타까운 것은 제가 좀 더 일찍 시작을 못했다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이날은 제자교회 정성구 목자가 간증을 하였는데 엄청난 충격을 받았던 것 같습니다. 저희 목자는 저녁 9시쯤 출근하여 운전대를 잡으면 아침에 들어오는 고된 일을 하면서도 오로지 영혼 구원하여 제자 만들겠다는 꿈을 가지고 열심히 베트남 자매와 결혼한 남편들을 만나 그들만의 고충을 들어주고, 직장을 마련해 주는 등 어떻게 하든지 목장으로 데리고 오기 위해 애를 쓰고 있는데 부흥회를 계기로 더 큰 확신을 가지고 vip를 찾고 있습니다.

 

심 목사님의 열정적인 말씀, 유머, 동행하는 목자 목녀님들의 간증은 기대 이상 이상 이상이었습니다.

심 목사님의 집회는 가정교회에 최적화된 부흥회였습니다.

심 목사님의 집회는 시간 시간 어디서든지 가정교회 정신이 흘러나왔습니다.

저는 식사를 하는 심 목사님을 보면서 왜 가정교회를 잘하나를 알게 되었습니다.

첫날 한번 꽂힌 음식점은 마지막 날까지 집요하게 그 집이었습니다.

아마 가정교회도 이런 집요함과 열정으로 하는 것 같았습니다.

심 목사님은 지칠줄 모르는 엄청난 파워를 가지고 있습니다. “도대체 저 힘은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 아마 소고기 4인분을 껌으로 여기는 목사님의 식성 때문인 것 같습니다.

3일간 수고해주신 목사님, 그리고 목자, 목녀님들, 기도로 함께했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이번 집회를 통하여 “어머 웬일이니 영광교회가 한 단계 업 되었네”


조근호 : 가정교회 충만 집회였군요. ㅎㅎㅎ 목장마다 흘러넘치길 소원합니다.
심목사님은 입술이 부르텄던데ㅡ가정교회하면 힘이 솟으시는 특별한 분이시네요^^
수고 많으셨습니다. (11.08 08:43)
임군학 : 가정교회를 세우는 좋은 집회를 하셨군요~^^ 심목사님은 누구라도 만나면 가정교회 정신이 흘러넘쳐서 신약교회 회복에 힘이 되는 분입니다~ 앞으로 영광교회가 기대됩니다^^ (11.09 18:28)
이풍남 : 강목사님~ 목회현장에서 어렸웠던 순간들을, 심목사님을 통한 하나님의 위로하심이 영광교회에 지속적으로 흘러넘치길 소원합니다~~ (11.09 20:44)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4) 최영기목사 2017.01.14 8776 8
2361 로톤 연합침례교회 최유복 목사님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남인철 2019.03.24 1 0
2360 새 학년 종교 반장이 됐습니다.    진재몽 2019.03.24 12 0
2359 씨를 뿌리면 언젠가 열매가 있습니다 (서울서북아름다운지역) (1)   박준영 2019.03.24 67 1
2358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38) 박진우 총장의 4편 "다운교회 사... (2) 명성훈 (BCGI) 2019.03.23 68 2
2357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37) 박진우 총장의 "수직상승의 축복&q... (4) 명성훈 (BCGI) 2019.03.22 139 3
2356 다시 만나는 기쁨(화성·오산지역) (6)   박현철 2019.03.22 115 2
2355 어린이사역 리얼리티...해볼라고요~어린이사역자_경기남부지역 (6)   최준길 2019.03.22 108 2
2354 뉴욕의 봄을 활짝 연다! (뉴욕평강지역) (4)   양 원 2019.03.22 126 1
2353 행복이 영글어 가는 목장(경기야탑지역) (5)   이병권 2019.03.22 115 1
2352 옻닭 주의보! 욥의 고난 속에 감사를 배워요.(경기서 행복을 여는) (2)   신현상 2019.03.22 111 2
2351 십자가 지지말고 품에 안고 가라(서울 신림지역) (2)   이정률 2019.03.21 104 3
2350 '봄바람과 함께 온 소식'들_(경기북부지역_어린이사역) (3월 21일) (6) 황인우 2019.03.21 130 3
2349 서울경기지역의 청소년들을 세워갈 새로운 주역들! (서울경기지역) (1)   박형빈 2019.03.21 122 1
2348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36) 박진우 목자의 "일터사역" 2... (3) 명성훈 (BCGI) 2019.03.21 141 2
2347 우리는 항상 청춘이다!(북부 뉴저지/필라델피아 지역) (1)   차명훈 2019.03.21 130 5
2346 일하시는 하나님(서울 관악지역) (5) 이태희 2019.03.21 78 3
2345 제21차 관계전도 세미나 참석 후기 (브리즈번 안디옥교회 민만규 목사) (15)   민만규 2019.03.21 232 6
2344 과일 상한 것은 잘 골라 내면서 내 마음 상한 것은 모르나(인천 서지역) (3)   김행대 2019.03.21 92 2
2343 관계전도자 행복의 길 세미나, 울산초원모임 후기 (9)   강재영 2019.03.21 243 3
2342 봄기운처럼 일어나는 가정교회를 소망하며 (경기구하남지역) (4)   맹기원 2019.03.21 74 4
2341 지방에서 올라오는 바이올린 선생님 초청(남송교회) 김명국 2019.03.21 79 0
2340 화창한 봄날에 (대구경북북부 지역) (9)   윤희원 2019.03.21 179 2
2339 제22차 가정교회관계전도자세미나 신청받고 있습니다. (1) 오명교 2019.03.20 122 0
2338 봄바람 처럼 새싹을 (남부카작지역) (1)   정 안드레이 2019.03.20 46 1
2337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35) 박진우 목자의 "평신도 사역의 준... (7) 명성훈 (BCGI) 2019.03.20 270 5
2336 느리지만 조금씩 변합니다.(경기중부지역) (4)   유병훈 2019.03.19 143 2
2335 숨 쉬게 하는 가정교회(서북다운 지역) (3)   권영전 2019.03.19 209 2
2334 점점 더 든든히 서 가다!(대전광염지역) (6) 박경하 2019.03.19 119 2
2333 "참 잘했어요" (대전우림지역) (6)   이창호 2019.03.19 129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