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제88차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 28일(전날) 숙소이용 안내
이화연 2019-10-10 05:37:22 396 2

88차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 28(전날) 숙소이용 안내

 

88차 목회자를 위한 컨퍼런스에 등록확정 하신 분들 중에서

컨퍼런스 전날인 28()에 숙소를 사용하실 분들 신청을 받습니다.

 

신청하시는 방법은

 

1. 신청자 부부(싱글) 이름 / 섬기는 교회 / 연락처 순으로 등록을 해주시면 됩니다.

2. 신청은 이메일 lhyka@hanmail.net 으로만 받겠습니다.


3.
신청접수는 1019() 까지만 받습니다. 이후의 등록은 리조트측과 개별로 하시기 바랍니다.


4.
신청등록이 확정이 되면 연락처로 안내공지를 할 것입니다.


5. 신청등록이 확정되면 사용하실 숙소비를 입금할 계좌와 객실 방 번호를 보내드릴 것입니다.


6. 안내 공지된 계좌로 숙소비를 입금을 하시면 신청등록이 확정됩니다.


7. 리조트 이용은 28일 오후 2시부터 가능합니다. 리조트 측에 미리 공지를 해서 리조트 프론트에서 직접 숙소키를 받아 사용하실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8. 주최 측에서는 숙소만 제공합니다. 식사는 개별적으로 해결하셔야 합니다.


9. 숙소비는 평수에 따라서 서로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 주최 측에서 리조트측과 협의한 가격으로 할 것이기에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것 보다는 훨씬 낮은 가격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10. 부부로 등록하시는 분들은 가급적 컨퍼런스가 끝날 때 까지 사용하시도록 하려고 합니다. 그러나 사정에 생기면 변동 될 수도 있습니다.


11. 팀별로 사용하시기를 원하시는 분은 최대 6인 실까지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런 경우  대표이름 / 대표 시무교회 / 사용하시고자 하는 인원 / 필요한 방수(2인실, 4인실, 6인실) / 연락처 순으로 등록해 주시면 됩니다.


12. 싱글로 오시는 경우에도 2인실을 기본으로 드립니다. 만일 혼자 2인실을 사용하기를 원하시면 혼자 사용하기를 원한다고 신청할 때 말씀해 주십시오. 객실이용료는 혼자서 전체를 부담하시면 됩니다. 그렇지 않은 경우 기본적으로 2인실을 배정해 드립니다. 그래서 다른 분과 함께 사용하시도록 할 것입니다. 2분이서 같이 숙소를 사용하실 경우 숙소 사용비는 2명이 반씩 내는 것으로 하겠습니다. 싱글로 방편성은 숙소 신청 순으로 할 것입니다. 혹시 마지막에 함께할 짝이 없으신 분부득이 혼자서 방값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객실 키는 먼저오시는 분이 수령하십니다. 그래서 사전에 함께 사용하실 분의 연락처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서로 의논하셔서 사용하시면 될 것입니다.


      13. 팀이나 싱글로 오시는 분들은 컨퍼런스 당일에는 숙소를 옮겨야 함을 미리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남기환 : 이화연 목사님, 자세한 안내 감사합니다.
이번 컨퍼런스 기대됩니다. (10.11 02:03)
정훈채 : 안내에 감사드립니다. 혹시 대전서 가시는 분 중에 승용차로 가는 분 가운데 두 자리가 여유가 있으신 분이 계시면 연락을 꼭 부탁드립니다. 01079185545 카풀 도움을 청하며, 이번 컨퍼런스가 저희 가정교회 사역에 진 일보하는 시간으로 기대합니다. (10.18 17:58)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11월29일은 첫 “한밥데이(함께데이)”입니다. (3)   평신도사역팀 2019.11.15 176 2
국제가사원 포털 웹사이트 (One Spirit, One Community) 오픈 (8) 사역개발원 2019.10.29 272 2
지역 모임 보고서는 이렇게 써 주세요-수정 (2) 국제 가사원 2017.01.14 10430 14
2596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1) 휴스턴 서울교회 이범노 목자의 “가정... 명성훈 (BCGI) 2019.11.15 97 0
2595 지역모임 100배 즐기기 (서울강서 제자삼는 지역) (9)   어수미 2019.11.15 105 3
2594 하나님의 사랑의 집합체, 가정 (어린이중부지역) (4)   이정렬 2019.11.15 78 1
2593 가정교회로 다져지는 중부지역(경기중부지역) (2)   유병훈 2019.11.14 82 1
2592 저희기적은 나눌 시간조차 없네요.^^; (필리핀 비사야지역) (3)   박성국 2019.11.14 104 1
2591 29차 관계전도자 세미나 신청 접수받고 있습니다 (1) 오명교 2019.11.14 100 0
2590 백합화 향기 그윽한 여수에서(전남지역) (12)   강재구 2019.11.13 121 2
2589 혼자 오시면 찍사해야 되요(LA카운티지역) (7)   SANGKYU OH 2019.11.13 111 0
2588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0) NLF 신동일 목사의 “영어권 가정교회 ... 명성훈 (BCGI) 2019.11.13 57 0
2587 신약교회 회복을 위한 교회(열린문교회 미니 연수보고) (7)   최영호 2019.11.13 96 1
2586 넘침은 나누기 위해서이다(서울마곡지역) (3)   김창영 2019.11.13 62 1
2585 가정교회 정신의 회복(북인천지역) (4)   강인수 2019.11.13 60 1
2584 추수감사주일에 나누는 감사들 (토론토 워터루 지역) (7)   전정란 2019.11.12 102 2
2583 선교지에 가서 음악을 가르치고 싶어합니다 (2) 곽성룡 2019.11.12 167 0
2582 성신여대입구 근처에 가정교회를 소개부탁드립니다 (3) 정기영 2019.11.12 96 0
2581 울산부산경북지역 청소년목장 빌드업 후기 (13)   서민후 2019.11.11 191 4
2580 작은 아들에서 큰 아들, 그리고 아버지 마음... (6) 박태진 2019.11.11 150 4
2579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39) NLF 신동일 목사의 “자연스러운 영성... (1) 명성훈 (BCGI) 2019.11.11 93 3
2578 교회 영적인 분위기가 확 바뀌었습니다. (글로벌한가족교회 부흥성회... (3)   김건태 2019.11.11 137 3
2577 늦봄, 조용한 골드코에서 나눈 삶 이야기(퀸즈랜드 지역) (4)   임민철 2019.11.11 99 1
2576 당선작(한밥데이, 함께데이)을 공고합니다. (7) 평신도사역팀 2019.11.10 387 3
2575 사랑으로해야 영광스러운 일이다. (안산만나지역) (7)   박상민 2019.11.10 111 2
2574 제28차 관계전도 세미나 참석후기 (12)   박성윤 2019.11.10 195 7
2573 생명주는 사역(벤쿠버 사랑의 지역/ 벤쿠버 주바라기 지역) (13)   김승환 2019.11.09 134 5
2572 한국교회의 90%가 중대형교회에 출석중! (용인시냇가지역) (9)   남기홍 2019.11.09 269 4
2571 결국 담임목사 리더십에 달렸다.(경기남서부지역) (10)   배명진 2019.11.09 171 3
2570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38) 늘푸른교회 박재성, 박정인 목자 부부... (2) 명성훈 (BCGI) 2019.11.08 99 0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