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35) 늘푸른교회 최제이, 권호정 목자부부의 “목사보다 목자가 더 좋다!”가 업로드 되었습니다.
명성훈 (BCGI) 2019-11-01 15:36:29 114 1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35) 늘푸른교회 최제이, 권호정 목자부부


목사보다 목자가 더 좋다!



텍사스 오스틴 늘푸른 교회 최제이 권호정 목자 부부는 2012년부터 아프리카 목장을 섬기고 있다. 그동안 2번의 분가 경험이 있는 이들에게 잊을 수 없는 스토리가 너무 많다. 그중에 실패 (?) 의 간증을 먼저 이야기한다. 몇 년을 섬긴 VIP가 있는데 딸을 통해 목장에 참석하고 교회도 나오고 심지어 봉사까지 하는데도 여전히 예수를 구주로 영접하지 못하여 겉으로는 집사 같은데 여전히 VIP인 사람이 있다. 지금은 귀국하여 한국에서 교수생활을 하면서 역시 한국의 가정교회를 다니고 있지만 아직도 예수영접을 거부하는 VIP이다. 그런 사람을 볼 때 안타깝고 일종의 퍼즐을 보는 것 같은 느낌이다. 아마도 과학자로서 신의 존재를 받아들이는 것이 자존심 상하는 것으로 여기는 것 같다. 목장을 섬기는 사역자로서는 힘이 빠지는 일이지만 실제로 그런 사람은 얼마든지 존재한다.

 

목녀에게는 은혜로운 기억만 있다. 두 번째 분가할 때 목자가 된 사람이다. 6년간 목원으로 있으면서 점점 더 하나님을 알아가고 성장하여 결국 목자로 헌신하게 되었다. 그동안의 쌓인 우정이 깊고 친밀하여 동역자의 관계가 된 것이다. 그런 열매가 목자 목녀의 삶을 보람있게 한다. 또 다른 VIP는 처음에는 가정의 평화를 위해서, 또는 인간적인 의리 때문에 목장에 나왔지만 일년도 안되어 목자의 적극적인 동역자가 된 경우이다. 절대로 변화될 것 같지 않은 영혼이 변화가 되고 성장하는 것을 보는 것은 마치 보물을 캐는 것과 같은 느낌이다.

 

목장 사역을 통해 가장 크게 받은 축복은 역시 영혼구원이다. 목자의 경우 목회자의 자녀로서 아버지 목회를 도우면서 열심히 봉사하고 사역했지만 대부분 기신자를 섬기는 일이었기에 영혼구원의 열매와 기쁨은 사실상 없었다. 신앙생활의 모든 영역에서 모범적이었지만 진정한 가치와 영적 열매에 대해서는 항상 확실하지 않았던 터이다. 그런데 하나님께서 목장을 섬기는 동안 이른바 옛다 VIP”(오래동안 전도하여도 열매가 없는 가운데 뜻하지 않은 방법과 사람으로 VIP를 보내주시는 경우) 허락하셔서 영혼구원의 기쁨을 맛보게 하신 것이다. 죽기 전에 한 명이라도 영혼을 구원하는 것이 소원이었는데 아무리 노력해도 되지 않았다. 그런데 지난 한해에 5명을 구원시켜 침례받게 되었다는 것은 정말 보람되고 감사한 일이다.

 

목녀에게는 무엇보다 목장 사역을 통해 하나님과의 관계가 감사와 기쁨과 영광스러운 것이 된 것이 가장 수지맞은 일이다. 또한 교회의 목자 목녀 그룹에 한 일원이 된 것도 감사한 일이다. 현재 가장 큰 고민은 바쁜 생활 가운데서 사역의 한계를 정하는 일이다. 목장과 교회와 가정과 직장 등 한가할 수 없는 시간 속에서 어디까지 사역을 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이 어려운 숙제이다. 목자도 목장과 교회에 거의 매일 시간을 헌신해야 하는 입장에서 목녀를 제대로 도와주지 못하는 것이 늘 마음에 걸린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목장을 섬기는 사역은 죽을 때까지 할 만한 가치가 있다. 목자의 아버지가 목회자인데 은퇴 후에 마땅히 할 일이 없어서 힘들어하고 있다. 반면에 목자의 사역은 은퇴가 없다. 교회학교 교사 사역도 아이들이 좋아하니 나이가 문제가 아니다. 목자와 교사를 죽을 때까지 할 수만 있다면 그것처럼 좋은 일이 어디 있겠는가! 그런 점에서 목양은 일이라기보다 삶 자체라고 하는 것이 더 맞을 것이다. 이 세상에서 가장 가치 있는 일은 영혼을 돌보는 일이다!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2691 경남 밀양에 가정 교회를 찾습니다. (4) 김안호 2019.12.04 98 0
2690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9) 휴스턴 서울교회 김종진 목자의 “선교... 명성훈 (BCGI) 2019.12.04 134 0
2689 가정교회 업그레이드(서울 중부 우리 소망) (6)   이진행 2019.12.04 98 2
2688 목장이 새롭게 갱신되다(남포지역) (5)   황영기 2019.12.04 125 2
2687 “가정교회의 꿈과 소망을 나눈 귀한 시간” (뉴저지, 필라델피아 지역) (4)   윤양필 2019.12.03 149 1
2686 천안아산제자교회 아동부 교육부연수 보고서 (3) 김영주 2019.12.03 108 0
2685 천안아산제자교회 교육부 세미나 간증문 입니다. (4)   안송희 2019.12.03 102 0
2684 스펙트럼이 다양한 지역 모임(울산동구 큰빛지역 모임) (3)   백문흠 2019.12.03 132 1
2683 행복한 교회에서 행복한 모임! - 대구경북북부지역  (7)   윤희원 2019.12.03 177 1
2682 한밥데이(목포 주님의교회) (4)   임관택 2019.12.02 142 2
2681 여주광현교회부흥회후기 (7)   한상욱 2019.12.02 196 5
2680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8) 휴스턴 서울교회 유윤철, 유양숙 목자 ... (1) 명성훈 (BCGI) 2019.12.02 129 2
2679 천안아산제자교회 교육부 연수 참관기 입니다~ (4)   채다솔 2019.12.02 111 1
2678 울산, 큰 바위 얼굴(울산 중구 다운공동체지역) (5)   강재영 2019.12.02 173 1
2677 가장오래된 새교회를 꿈꾸며(부산남지역) (5)   김은하 2019.12.02 136 3
2676 새벽 샌드위치는 감동을 낳고...(인천 서지역) (3)   김행대 2019.12.02 127 1
2675 "미쳐가고 있다" (성남글로벌지역) (4)   김남희 2019.12.02 154 1
2674 지구의 1/3을 날아(김종욱목자간증집회후기) (9)   이옥경 2019.12.02 201 7
2673 용인샬롬원교회도 한밥데이 참여했어요!! (사진후기) (7)   남기홍 2019.12.01 131 2
2672 삶공부로 뿌리기..세우기...다지기(서울 신림지역) (3) 이정률 2019.12.01 97 1
2671 풍성한 열매로 가득하길.(전북익산지역) (2)   우미현 2019.12.01 82 2
2670 '함께데이-한밥데이' 안양은광교회 사진입니다. (4) 추둘란 2019.12.01 220 1
2669 서울 다운교회 싱글들 12개 목장의 한밥데이~! (3)   김현희 목녀 2019.12.01 224 0
2668 다시, 주님바라기(경기서 행복을여는목장) (4)   신현상 2019.11.30 100 0
2667 나의소원은 컨퍼런스에서 사례발표하는 거예요!(인천남지역) (7)   신광섭 2019.11.30 233 1
2666 "저희도 함께 했어요! 쿵파오치킨!!"(짧은 후기) (6)   황교희 2019.11.30 222 2
2665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가정교회" (시드니수정&새장지역) (5)   정희주 2019.11.30 122 0
2664 2020년 청소년 목자 컨퍼런스 안내 (1) 정대희 청소년 간사 2019.11.29 266 0
2663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147) 휴스턴 서울교회 임희숙 목자의 “297... (2) 명성훈 (BCGI) 2019.11.29 122 2
2662 2019년 한 해를 돌아봤습니다 (텍사스남부지역)  (7)   조철수 2019.11.29 154 1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