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심영춘목사 부흥집회 후기(원더풀 커뮤니티 교회, 남가주 주님의 마음지역)
이준영 2021-10-12 17:33:12 240 1



심영춘목사님 부흥집회는 도약의 시간이었습니다

 

도약하게 하소서! 가정교회가 도약하게 하소서! 교회가 도약하게 하소서! 성도의 삶이 도약하게 하소서!”라는 주제로 심영춘목사님 초청 부흥집회가 108일부터 10일까지 열렸습니다.

 

이번 부흥집회는 참석성도들과 저의 마음이 도약한 시간이었습니다. 오랜기간의 팬데믹으로 목장도 제대로 잘 운영되지 않고 있고, 연합교회도 이전의 활기를 되찾지 못한 상태였습니다. 저 자신도 실패감으로 마음이 눌려 있었습니다.

 

그러나 부흥집회 3일과 5일간의 심영춘목사님과의 개인적 교제를 통해 저와 성도들의 마음이 활기를 되찾았습니다. 마음이 도약했으니 가정교회와 연합교회도 도약하게 될 것이라 믿습니다.

 

부흥집회 후, “부흥집회를 통해 실컷 웃었습니다”, “신앙생활에서 행복을 누리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실감있게 깨달았습니다. 가정교회를 통해 잃어버린 행복을 되찾을 수 있다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나이가 드신 어떤 성도는 죽는 날까지 나의 이삭을 찾기 위해 남은 인생을 살겠다는 결심을 하게 되었다고 했고, 다른 성도는 내일이 오늘보다 나을 것이라는 확신을 갖게 되었다!”고 했습니다. 가정교회에 대해 새롭게 눈을 뜨게 되었고, 이것만이 교회가 갈 길이라는 확신을 얻게 되었습니다.”라고 했습니다.

 

저 자신도 가정교회에 대해 새로운 확신을 갖게 되었습니다. 또한 제가 제대로 가정교회를 잘 모르고 있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준비되지 않은 가이드가 인도하면 올바른 곳으로 갈수 없다는 심목사님의 말씀처럼, 제대로 길을 모르는 가이드인 제가 인도하니 제대로 가정교회가 되지 않았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제가 먼저 가정교회에 대한 제대로 된 가이드가 되어야 한다는 것을 깨닫고, 제가 먼저 제대로 배우기 위해 휴스톤 서울교회 연수를 가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좋은 교회는 분위기가 좋은 교회입니다!'라는 심목사님의 말씀처럼, 교회 분위기를 밝은 분위기, 환영하는 분위기, 사랑하는 분위기로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고 좀 더 사랑을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목사가 되기로 작정했습니다.

 

심목사님과의 식사교제를 통해 목자, 목녀들이 목사님과 목원들에게 존경받고 사랑받고 있음을 느끼게 해 주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는 것을 새삼 깨달았습니다. 그들이 보람차게, 신바람나게 사역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참으로 중요하다는 것을 절감했습니다.

 

그리고 사역에 대한 자신감도 다시 회복할 수 있었습니다. 부흥집회를 통해 성도들 대부분이 가정교회에 대한 열의를 갖게 된 지금, 코치를 잘 받아 가정교회를 통해 평신도 사역자를 키우는 교회” “영혼을 구하고 세우고 살리는 일이 우후죽순처럼 일어나는 교회가 되도록 기도하며 애를 쓰겠습니다.

 

집회시간 뿐 아니라, 성도들과의 식사교제시간, 집회 후 시간에도 오직 교회를 유익하게 하려는 열정으로 몸을 사리지 않으시고 도와주시고, 구체적인 사역 로드맵까지 잘 지도해 주신 심영춘 목사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원더풀 커뮤니티 교회가 이번 부흥집회를 하게 하시고 새롭게 도약하게 하신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원더풀 커뮤니티 교회 이준영목사(남캘리포니아 라팔마시, 주님의 마음 지역)

심영춘 : 이준영목사님! 부족한 사람을 초청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목사님 목회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주기를 기도했는데 그렇게 된것 같아 감사하네요. 가정교회를 제대로 배워서 하고자 하시는 결단을 응원합니다. 우리 부부 LA있는 동안 잘 섬겨주어서 감사드립니다. 계속 소통하겠습니다^^; (10.14 22:50)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Captcha Image  Reload Image  (저장하시기 전에 좌측에 코드명을 입력박스에 넣어주세요)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4013 All LIVE (올리브) 모두 살아나라~ (용인시냇가지역)    남기홍 2021.10.24 18 0
4012 남편 목자의 소천(召天), 그 이후   황대연 2021.10.24 43 0
4011 Farewell 록다운!(시드니성서침례지역) (3)   정원일 2021.10.23 32 1
4010 길을 찾아주는 목장모임(인천 주안지역) (3)   양은경 2021.10.22 64 0
4009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262) 이동근 목사, 이미영 사모의 "학... 명성훈 (BCGI) 2021.10.21 56 3
4008 오징어 게임을 통해본 노인 웰 에이징 복지 정책 이준혁 목자 2021.10.21 139 1
4007 우즈벡 타슈켄트 지역모임 (2)   서.규 2021.10.21 37 0
4006 651차 평신도 세미나 보고서(서울남송교회) (2)   김명국 2021.10.21 111 1
4005 (제652차 평세 보고서) 11년만에 기도응답으로 '평세'를 했습니다! (15)   황교희 2021.10.21 229 6
4004 43차 관계전도자 세미나 안내 오명교 2021.10.20 63 0
4003 제650차 평신도 대면 세미나를 마친 소감문(k작스탄k즐오르다 지역) (2)   장외숙 2021.10.20 77 2
4002 청소년팀에서 "교육목자를 위한 줌세미나2기"를 알려드립니다.  (3)   서민후 2021.10.19 97 0
4001 문제는 감사함이다.(전남지역) (3)   강재구 2021.10.19 91 1
4000 긴 락다운후 첫 대면 봄나들이 (시드니 새생명지역) (7)   이경호 2021.10.18 98 1
3999 영성책방(88) 래드 지데로의 "교회, 가정에서 시작하다 (2)"... 명성훈 (BCGI) 2021.10.18 29 0
3998 여기엔 넘사벽들만 모였습니다. (서울 강서포커스 지역) (4)   신현귀 2021.10.18 116 3
3997 제243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보고(순천강남중앙교회) (4) 김인준 2021.10.18 152 4
3996 "직격탄"(654차 혜성교회 평세 보고서)  (4)   한명석 2021.10.17 117 1
3995 안성시 대덕에 가정교회가 있나요? (3) 이왕재 2021.10.16 93 0
3994 부르심 (오클라호마 지역) (4)   홍정희 2021.10.16 78 1
3993 이래도 감사, 그래도 감사(대구 경북지역모임) (3)   현승석 2021.10.15 115 0
3992 자주 보니 더 좋습니다(경상도지역 어린이 사역자 모임) (4)   김하영 2021.10.15 114 0
3991 한 가정이라도 구원 받는 역사를 기대합니다(울산 중구 다운공동체 지... (8)   박형철 2021.10.14 159 0
3990 건강한 교회성장 이야기 (261) 이동근 목사, 이미영 사모의 "학... (3) 명성훈 (BCGI) 2021.10.14 93 5
3989 청소년들이 전부인 멋쟁이들 이야기(청소년울산경북지역모임) (5)   서민후 2021.10.12 166 1
>> 심영춘목사 부흥집회 후기(원더풀 커뮤니티 교회, 남가주 주님의 마음... (1)   이준영 2021.10.12 240 1
3987 파아란 가을 하늘이 아름다운 날 분가를 하였습니다. (인천 강화 지역) (3)   강형석 2021.10.12 85 0
3986 숫자보다 계속 하는 것이 중요하다(경기 신분당지역) (7)   김현규 2021.10.12 155 6
3985 포실포실한 감자 보셨나요? 캐나다 워터루 지역 (3)   하사라 2021.10.11 110 0
3984 영성책방(87) 래드 지데로의 "교회, 가정에서 시작하다 (1)"... (1) 명성훈 (BCGI) 2021.10.11 42 0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