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방문하시는 분들이 목장에서의 간증, 재미있는 이야기 등 삶에 얽혀진 이야기들을 맘껏 나누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시카고 그레이스지역 1월 모임 보고합니다.
원종훈 2012-01-31 12:46:22 3146 6

시카고에 있는 그레이스지역 목장이

지난 1월 29일 주일 오후에 원종훈목사 집에서 모였습니다.

 

안디옥과 엠마오, 두지역으로 기존목원들 분가한 뒤 첫모임입니다.

...

 

몇 년전과 같은 기분 드는,

다시 시작하는 것과 같은 단촐한 모임입니다.

 

실제 기존 모임에 참여하던 분들은 한 분도 없으며

가정교회로 개척하기로 크게 결심하고 이야기 나누던 중에

분가하는 날 갑자기 참여한 김영수목사님 한 가정만 같이 시작한 셈입니다.

 

...

 

김영수목사님은 부부가 이번 휴스턴 세마나에 다녀왔습니다.

마치고 오는 길에 짐 하나가 공항에 도착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곧장 우리 지역 모임에 참여하였고,

세미나의 열기가 채 식지 않아 상기된 모습이었습니다. 

 

개척하신 사랑나눔제자교회에는  

이미 가정교회 평신도 세미나에 다녀오신 교인들 몇 분이 있고,

든든하게 영혼구원제자양육 중심의 교회로 나가자는 의지를 보이고 있습니다.  

 

...

 

김병주목사님(갈보리교회) 내외가 있습니다.

 

시카고 트리니티에서 교육학을 전공하였으며

가정교회를 중심의 성인교육에 대한 연구로 논문을 썼습니다. 

작년 12월부터 40년 전통의 갈보리교회에 담임목사로 시무하기 시작했으며,

아직 교회에 가정교회에 대한 목회적 비전을 제시하지 말라고 신신 당부하고 있습니다. 

 

가정교회에 대한 뜨거운 마음이 우리 지역 모임을 활활 타오르게 달구어 갈 것입니다.

 

...

 

그 날 참여한 목사님 중에 양현표목사(포도원장로교회) 내외가 있습니다.

동생같이 사랑하는 목사님 내외이기에 밥 먹자고 해서 왔습니다.

 

전임 목회자가 가정교회를 시도했었습니다.

그래서 양현표목사님은 지난 7년 간,

가정교회라는 이름이 아닌 자체적인 다른 이름으로

가정교회와 같은 정신, 같은 제도, 같은 모임 등을 해 왔습니다.

어느 가정교회 모임 못지 않게 잘 해오고 있습니다.

이제 신뢰, 정착, 모임, 모든 것이 원활하니

가정교회 이름으로 바꾸자는 권유를 하 고있는 중입니다.

세미나는 진즉 다녀왔습니다.

 

모든 것이 기도제목입니다.

 

...

 

아래 사진 중 첫 번째 것은

그 날 참여한 우리들의 이세들입니다.

아, 가운데는 김병주 목사님 사모님입니다. ^^

더 많은 이세들이 있는데, 나중에는 다 모여 사진 한 번 찍어올리겠습니다.


두번째 사진은 모인 목사님들 내외 사진입니다.

왼쪽이 김병주목사님 내외, 그 다음이 김영수목사님(사모님은 공항에서 짐기다리느라 못오셨습니다),

그 다음이 보고하는 사람 원종훈목사, 그리고 양현표목사 내외, 그리고 맨 오른쪽이 사랑하는 제 아내 입니다. ^^

 

 

 

 

 


 

김회연 : 지난 번 지역 분가를 할 때에 가정교회 원형을 보여주실 작정으로 지역 목자께서 VIP 한 분과 지역 모임에 한 두번 참석하신 분들을 잠재적 목원으로 개척하셨습니다. 사전에 어떻게 결정하든 지역목자님의 결정에 이의를 제기하지 않는다는 약속을 모든 목원들로부터 받으셨고 저 또한 약속을 했었기에 아무 할말도 못했지만, 내심으로 죄송스럽고 한편으론 감동되었었습니다.
저더러 가정교회를 위해 태어난 사람이라고 하셨죠? 사실은 원종훈 목사님이야말로 가정교회를 위해 태어나신 분입니다. ^^;
반가운 소식으로 계속 교제 나누도록 약속드리며 또한 목사님의 사역을 위해서 기도하겠습니다. 그레이스 지역 화이팅!!!!! (01.31 14:12)
심영춘 : 원종훈목사님과 함께 하는 시카고 그레이스지역모임을 축복합니다. 분가하여 많지 않은 인원이 모였지만 가정교회를 향한 열정이 있음을 보게 됩니다. 지역모임 가운데 모든 교회들이 건강하게 세워져가기를 기도합니다.^^ (01.31 14:17)
최영기목사 : 연수도 오고 우리 교회를 근거로 해서 박사 논문을 쓰신 김병주 목사님이 갈보리 교회를 담임하게 되었군요! 갈보리 교회에서 좋은 분을 담임 목사로 모셨습니다. (01.31 14:28)
박성호 : 김병주 목사님, 시카고 가정교회 지역모임에 드디어 참석하셨군요! 환영합니다!! ^^ (01.31 18:41)
곽성룡 : 원종훈 지역목자님, 시카고 그레이스 지역 모임의 첫 모임을 축하드립니다. 한 분 한 분 모두 신실하신 분들이시라 앞으로 그레이스 지역모임이 크게 기대됩니다.....시카고 지역이 이러다가 원종훈 목사님께서 초원지기가 되실 것 같습니다^^; (01.31 23:03)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2966 서울 응봉동에 가정교회 소개 해 주세요. (6) 김기섭 2014.03.11 537 0
2965 대통령이 묵었던 곳에서(광주지역) (2)   최경학 2014.03.11 665 0
2964 터트려서 시원함을 얻는 곳(수지제일지역) (8)   박태규 2014.03.10 740 0
2963 VIP로 넘쳐나는(경기서지역) (11)   김진명 2014.03.07 773 0
2962 갱상도 할매와 서울 할머니 끝 말 잇기  (5) 박명국 2014.03.07 814 0
2961 중국 상해(구베이루 지역)에 가정교회 있으면 ... (4) 김관중 2014.03.06 592 0
2960 앞에서 끌어주고 뒤에서 밀고~^^(구하남 지역) (3)   박영준 2014.03.06 562 0
2959 참 제목 잡기 어려운데요^^(북가주 산호세 지역) (5)   석정일 2014.03.05 675 1
2958 "건물은 잃고 교회는 얻다"(OC 갓즈... (5)   정대옥 2014.03.05 878 0
2957 서울지역 가정교회 특강이 개최됩니다.(3/20일... 곽우신 2014.03.05 618 1
2956 예수님 자리와 이단-남카작지역 (5)   김창익 2014.03.05 532 2
2955 놓치지 마세요 (OC 미라클랜드 지역) (5)   이혜정 2014.03.05 691 2
2954 최영기 목사님과 함께...(수지제일지역) (11)   박태규 2014.03.04 870 2
2953 (건의사항)지역모임 올리실 때 사진좀 크게 올... (4) 남인철 2014.03.02 676 0
2952 텍사스 남부지역 모임 (9)   정태호 2014.03.01 975 0
2951 효소의 향기속으로..... (4)   신성수 2014.03.01 681 0
2950 진주 경상대학교 가까운곳에. 가정교회 있으면... 정주벽 2014.03.01 541 0
2949 그동안의 섬김이 헛되지 않았구나 (인천남 지역) (3)   박태진 2014.03.01 608 0
2948 그렇게 다 아는 당신이 담임목사 해~(인천남지역) (1)   박태진 2014.03.01 603 1
2947 울산동구임다 (3) 김태동 2014.03.01 470 0
2946 생일을 맞으신 목자 목녀들께 드립니다 ^^; (5) 최영기목사 2014.03.01 845 3
2945      생일을 맞으신 목사님, 사모님들께 드립니다 ^^; 김인승 2014.03.03 503 0
2944 하나님께 내어 맡기는 목회 [시카고 안디옥 지역] (8)   오영택 2014.03.01 601 3
2943 100%입니다...(벤쿠버 주바라기 지역) (6)   최시혁 2014.02.28 564 0
2942 최고의 자리에서 도전하는 자가 아름답다!!!(... (3)   정진국 2014.02.28 531 0
2941 정말 잘 왔다고 생각합니다.(서울 강서지역) (8)   이동근 2014.02.27 623 4
2940 섬김의 리더십이 강한 리더십이더군요!(강남예... (2)   양권순 2014.02.27 654 0
2939 스펨글 지워주소서~! (3) 남인철 2014.02.27 547 0
2938 하루 일당 칠만 오천원.... 수지제일지역 (5)   박태규 2014.02.26 689 0
2937 3년 꾸준히 가정교회 하면 뭔가보입니다(시드... (7)   박종호 2014.02.26 625 2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