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기도문을 사용한 중보기도" <9.7.2018>
최영기목사 2018-09-06 16:32:33 1380


 

사도 요한은 하나님의 뜻대로 기도하면 반드시 응답하신다고 말합니다(요일 5:14). 그러나 어떻게 기도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대로 하는 것인지 확신이 안 설 때가 있습니다. 이럴 때 방언 기도가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모든 사람이 다 방언을 하는 것이 아닙니다. 더구나 사도 바울은 방언도 좋지만, 가능하면 이해할 수 있는 인간의 언어로 기도하라고 권합니다(고전 14:14~15)

 

저는 한 가지 중보 기도 제목을 갖고 집중적으로 기도할 때 주기도문을 사용합니다. 주기도문은 제자들이 기도를 가르쳐 달라고 요청했을 때, 주님께서 가르쳐 주신 표준 기도문입니다. 주문처럼 사용하라고 주신 것이 아니라, 기도할 때 무슨 내용이 포함되어야 할지를 가르쳐 주셨습니다. 이러한 주기도문을 골격으로 삼고, 이와 관련되어 떠오르는 생각과 느낌을 고백하는 가운데, 중보 내용을 덧붙여서 기도합니다.

 

도움이 될 분들이 있을 것 같아서 제가 아내 건강을 위해, 주기도문에 기초해서 어떻게 기도하는지 예를 들겠습니다. 앞 부분의 주기도문이고 뒤 부분이 제가 드리는 기도의 예입니다.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하나님은 영적인 세계에 존재하시는 분이십니다. 멀리 계시지 아니 하고 눈에 보이지 않지만 지금 저와 함께 계십니다. 하나님은 자연세계에 속한 분이 아니고, 자연세계를 만드신 분입니다. 하나님께서 있어라하시니 우주가 만들어졌습니다. 이런 창조주 하나님이 우리 아버지이십니다. 자녀들이 아파할 때 같이 아파하시고, 기뻐할 때 같이 기뻐하시는 아빠이십니다. 아버지의 딸 혜순을 괴롭히는 종양에게 사라져라한 마디 하옵소서. 그러면 사라질 것입니다.

 

아버지의 이름을 거룩하게 하시고”: 하나님은 창조주이시고 인간은 피조물입니다. 창조주의 이름을 거룩하게 하는 것이 피조물의 존재 목적입니다. 피조물을 통해  하나님의 능력이 나타날 때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습니다. 아내가 난소암으로 판정을 받은 후 2~3년을 못 넘길 것이라고 의사는 예단했지만,  20년 이상을 건강케 하시어서 아버지 이름이 거룩하게 되었습니다. 또 한 번의 기적을 베풀어 주시어서 아내를 위해 기도하는 많은 사람들이 아버지 이름을 찬양케 하옵소서.

 

아버지의 나라가 오게 하시며, 아버지의 뜻이 하늘에서와 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게 하소서”: 예수님께서 죄로 파괴된 세상을 회복하기 위하여 인간으로 세상에 오셔서, 십자가에서 돌아가시고, 부활하시고, 승천하시어 죄와, 질병과, 사탄과, 죽음을 정복하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부활하신 후 하늘과 땅의 모든 권세를 가졌다고 선포하셨습니다. 언제인가 주님께서 재림하셔서 온전한 아버지 나라를 이루십니다. 그러나 주님께서는 귀신을 쫓으시고 병마를 몰아내심으로 아버지 나라가 이미 시작되었다는 것을 보이셨습니다. 아내에게 아버지 나라의 능력이 임하시어 치유가 있게 하시고 통증이 사라지게 하옵소서.

 

오늘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 저에게는 이미 일용할 양식을 넘치게 주셨습니다. 주신 것을 남을 위하여, 주님을 위하여 지혜롭게 사용케 하옵소서. 오늘 저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아내의 건강입니다. 아내를 건강케 하옵소서.

 

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사람을 용서하여 준 것 같이, 우리 죄를 용서하여 주시며”: 용서했다고 하면서 마음속에 섭섭함과 서운함이 남아 있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아버지께서 제 죄를 용서하신 것 같아 이들을 온전히 용서케 하옵소서.

 

우리를 시험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악에서 구하소서”:  제 마음은 죄로 꽉 차있습니다. 아버지께서 지켜주지 않으셨으면, 저는 이미 시험에 빠져서 자신의 인생을 망치고, 아버지께 수치를 심어드렸을 것입니다. 지금까지 지켜주신 것처럼 오늘도, 내일도, 시험에 빠지지 않도록 지켜 주옵소서. 아내를 건강케 하시어서 행여라도 저나, 아내나, 이웃이 실망해서 시험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아내를 공격하여 신약교회 회복을 우회적으로 저지하려는 악한 세력의 책략으로부터 지키시옵소서.

 

나라와 권능과 영광이 영원히 아버지의 것이옵니다”: 아버지의 백성들이 회교, 힌두교, 불교 권세 밑에서 핍박을 받지만, 아버지의 나라는 절대 무너지지 않고 영원합니다. 무신론자들이 하나님의 존재와 능력을 부인하지만, 아버지의 권능은 영원합니다. 인간의 죄로 인하여 아버지의 은혜가 빛나고, 인간의 무능을 통해 아버지의 능력이 나타나고, 모든 것을 합력하여 선을 이루시기 때문에, 아버지의 영광은 영원합니다. 아내에게 치유의 기적을 베푸시사 아버지 나라와 권세와 영광이 나타나게 하옵소서.

 

어떤 내용이든 이처럼 주기도문에 기초해서 기도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기도하는데 약 30분 정도 소요됩니다. 매일 주기도문에 기초해서 기도하면 같은 기도를 반복하게 될 것 같지만, 신기하게도 기도 내용, 강조점, 표현이 달라지면서 매일 다른 기도를 하게 됩니다. 성령님께서 기도를 도우시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8:26).  

 

주기도문에 기초해서 기도하면 하나님의 뜻에 따라 기도하게 될 뿐 아니라, 현재  처한 상황을 하나님의 관점에서 보게 되고, 하나님의 마음을 깨닫게 됩니다.

 


박창환 : 기도에 대해 너무나도 구체적이고 자세한 안내와, 기도가 하나님의 뜻에 따라 해야 한다는 것을 다시 생각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09.06 18:06)
구정오 : 주님께서 가르쳐주신 표준기도문에 근거해서 구체적으로 최혜순 사모님을 위해, 신약교회 회복을 위해 기도하시는 목사님을 통해 영광을 드러내셨고, 또 드러내실 하나님 아버지께 감사드립니다.
주기도문을 사용한 중보기도를 통해 중보기도에 대한 간절함과 능력과 응답을 사모하게 됩니다. 감사합니다^^; (09.06 18:25)
조근호 : 주기도문을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는 팁을 가르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09.06 19:16)
박명국 : 읽기만 해도 하나님의 은혜와 성령님의 임재가 느껴 집니다. 이 말씀을 기준으로 삼고 응답 받는 기도가 되도록 더욱 기도에 힘쓰겠습니다. 고맙습니다. (09.06 19:28)
이경태 : 이럴수가~ 주기도문을 완전 삶에 적용하셔서 개인적인 고백으로 만들어 기도하시는 군요. 은혜되는 기도문 제 삶에도 적용해 보도록 연습해야 겠어요. ^^ 감사합니다~~ (09.06 20:40)
장현봉 : 주님이 가르쳐주신 기도를 삶의 모든 부분, 부분에 적용하는 실례를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09.06 22:41)
이정우 : 주기도문을 이렇게 적용기도하셨다는 것에~~~wow
막연한 기도에 집중력과 능력이 생길 것 같습니다. (09.07 01:17)
오명교 : 읽는 것만으로도 주님의 임재를 느낍니다. 현실의 문제를 가지고 주님 앞에 서는 좋은 표본을 보여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09.07 04:59)
김종우 : 사모님을 위해 기도 하는 마음으로 위에 글을 읽었습니다 . 저도 자는 아내 얼굴을 보면서 미안해 하고 울컥해 합니다. 목사님 글을 읽는데 자꾸 눈물이 나네요. 사모님의 쾌유와 목사님의 건강을 위해 기도합니다. (09.07 05:16)
강승원 : 주님께서 제자들에게 가르쳐주신 소중한 기도의 내용을 하나하나 내 삶에 적용함으로 기도하게 될테니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며 꼭 응답해주실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09.07 08:02)
조영구 : 주기도문을 통해서 기도하는 것은 참 좋은 것 같습니다. 저도 몇 번은 해 봤지만 최원장님의 기도의 예를 보니 삶 속에서 잘 정착시키고 매일 주기도문으로 기도해야겠다는 마음이 갑니다. (09.07 20:28)
이종수 : 주기도문을 주님께서 가르쳐주신 이유를 알겠습니다. (09.08 02:29)
김영길 : 주기도문을 통하여 효과적인 중보기도를 할 수 있도록 좋은 팁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활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다른 중보기도자들과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09.08 09:28)
안관현 : 주기도문으로 오래전부터 기도해왔는데, 최목사님도 주기도문으로 기도하시는 것이 놀랍고 크게 격려가 됩니다. (09.09 19:35)
박재우 : 주기도를 따라서 오랫동안 기도해왔는데 목사님의 기도문이 참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적용기도란 마음이 듭니다. 귀한 기도문 감사합니다. (09.09 22:29)
김지혜 : 아멘입니다. (09.10 09:02)
양수지 : 기도의 너무 좋은 예를 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애틋하고 간절한 남편의 마음과, 거룩하고 정결한 목회자로서의 입장과, 하나님 아버지의 신실하시고 진실된 아들의 모습이 동시에 느껴져서 저희들에게도 은혜가 됩니다. 사모님 지켜주시기를, 또한 목사님도 건강하시기를 계속 기도합니다... (09.11 08:10)
서승희 : 기도의 내용을 주기도문으로 기도하니 더욱 생동감 있고 적용하기 좋습니다. 목사님 감사합니다. 사모님의 건강과 목사님을 위해 기도가 됩니다. (09.11 18:24)
정영섭 : 완전 감동입니다. 주기도문을 통해서 이렇게 실감있게 기도할 수 있게 하신 놀라움 그 자체입니다. 주어진 삶속에서 열심히 기도해 보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09.12 02:40)
임재룡 : 감사합니다. 주님께서 기도을 구체적으로 알려 주신 이유가 이해가 되니 너무 너무 감사합니다. (09.17 19:37)
정희승 : 목사님.. 감사합니다. 주기도문으로 가끔 기도하긴 했는데.. 더 깊이 묵상하게 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09.17 21:15)
박성국 : 실체적인 기도의 방법을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궁금했던 그리고 주기도문으로도 기도하고 싶었었던 때가 있었는데 너무나 명확하게 그림을 그릴수 있도록 인도해 주셔서 감사하며 따라 배웁니다. 따라배울수 있는 분이 계신것도, 가정교회가 있는것도 제게 큰 복이 됩니다.. 사랑합니다.~ (09.18 16:59)
맹기원 : 주기도문의 좋은 샘플을 보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주기도에 대한 기대가 훨씬 높아집니다. (09.20 19:44)
임군학 : 구체적이고, 실천 가능하도록 기도의 본을 보여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무작정 10번 , 100번이상 하는 것이 아니라 분명한 기도의 원리와 의미를 가지고 기도하게 되어 크게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09.21 02:47)
신규갑 : 주기도문에 기초해서 하는 기도~ 좋은 모범이 되어 적용하고자 합니다 감사합니다 목사님~ (09.22 03:54)
김태영 : 부모가 아이에게 자상하게 기도를 가르치듯 적용하게 쉽게 지도해 주시니 감사를 드립니다 건승하세요! (09.22 18:46)
임중근 : 기도의 폭을 넓게 하고 깊게 하는 좋은 표본입니다. 감사합니다. (10.10 21:00)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248 "크리스천인 것이 부끄럽습니까?" <10.19.2018> (12) 최영기목사 2018.10.18 508
247 "죄에 대해서 확실히 가르칩시다." <10.12.2018> (10) 조근호목사 2018.10.12 738
246 "설교 초청을 사양하는 이유" <10.5.2018> (13) 최영기목사 2018.10.05 1084
245 "목회자를 변질되게 만드는 위험들"<9.28.2018> (22) 이수관목사 2018.09.28 1329
244 "우파도 좌파도 아닙니다"<9.21.2018> (23) 최영기목사 2018.09.21 1414
243 "가정교회는 기다림입니다!" <9.14.2018> (22) 조근호목사 2018.09.13 1287
>> "주기도문을 사용한 중보기도" <9.7.2018> (27) 최영기목사 2018.09.06 1380
241 "청년들에게 관심을 기울여야 합니다." <8.31.2018> (20) 이수관목사 2018.09.01 1426
240 "한놈만 패라" <8.24.2018> (33) 최영기목사 2018.08.24 1721
239 "한국 가정교회 사역원장 1년" <8.17.2018> (36) 조근호목사 2018.08.17 1257
238 "고난이 사역이다" <8.10.2018> (37) 최영기목사 2018.08.10 1866
237 "가정교회 목회자로 행복을 느낄 때" <8.4.2018> (18) 이수관목사 2018.08.04 1305
236 "성경대로" <7.27.2018> (21) 최영기목사 2018.07.27 1393
235 "가정과 목장의 여름나기" <7.20.2018> (13) 조근호목사 2018.07.20 1160
234 "가정교회 사역 팁" <7.13.2018> (22) 최영기목사 2018.07.12 1531
233 "시범목장을 할 때 놓치지 말아야 할 사항들" <7.6.2018... (23) 이수관목사 2018.07.06 1256
232 "순진한 무신론자, 사악한 무신론자" <6.29.2018> (19) 최영기목사 2018.06.28 1323
231 "목양자의 영성을 위협하는 여름" <6.22.2018> (13) 조근호목사 2018.06.21 1448
230 "가정교회는 부목사들의 블루오션" <6.15.2018> (16) 최영기목사 2018.06.14 1541
229 "기독교는 위기의 종교인가?" <6.8.2018> (19) 이수관목사 2018.06.07 1504
228 "풍족하게 사는 법 배우기" <6.1.2018> (21) 최영기목사 2018.06.01 1930
227 "가정교회 정신을 전수하는 목회자 컨퍼런스" <5.25.201... (15) 조근호목사 2018.05.25 1742
226 "한인교회를 존속시키는 유일한 길" <5.18.2018> (24) 최영기목사 2018.05.17 1880
225 "예배 가운데 헌신 시간의 중요성" <5.12.2018> (18) 이수관목사 2018.05.12 1832
224 "가정교회 사역원 대들보" <5.4.2018> (31)   최영기목사 2018.05.03 2215
223 "영혼을 구원하는 목양자 VS 예배당 관리자" <4.27.2018... (20) 조근호목사 2018.04.26 1875
222 "과다 정보를 제공 맙시다" <4.20.2018> (22) 최영기목사 2018.04.20 1981
221 "자신을 만들어 가기위한 기도" <4.14.2018> (34) 이수관목사 2018.04.14 2392
220 "평신도 설교는 어떻게 하는가?" <4.6.2018> (18) 최영기목사 2018.04.06 2402
219 "일 년 농사는 봄에 결정 됩니다 !" <3.30.2018> (16) 조근호목사 2018.03.29 1679
검색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