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생의 모델로 삼고 있는 한 분"<3.18.2022>
이경준 목사 2022-03-17 23:09:16 830

오늘은 제 인생의 모델로 삼고 있는 한 분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사람들이 세상을 살아가면서 꼭 필요한 것이 네 가지 있습니다. 첫째 건강, 둘째 실력(학업. 직업 등 모든 사회생활에서), 셋째 좋은 대인관계입니다. 이 세 가지를 완벽하게 갖춘 사람이 있습니다. 바로 모세입니다. 그는 120살이 되도록 눈은 빛을 잃지 않았고, 기력은 정정하였습니다. 그때까지 이스라엘 백성을 이끌었고, 여호수아를 차세대 지도자로 세울 정도로 실력이 있었습니다. 그가 세상을 떠났을 때에 이스라엘 백성이 그를 사랑하고 존경하여 30일 동안 애곡할 정도로 대인관계가 좋았습니다. 세 가지 덕목과 아울러 모세는 주께서 얼굴과 얼굴을 마주 대고 그와 말씀하셨습니다. 그만큼 영적으로 탁월한 삶을 살았습니다. 이 네 가지 외에 무엇이 더 있을까요?

 

1. 건강한 몸

모세와 같이, 세상을 떠나는 순간까지 기운을 잃지 않고 맡겨진 소명을 다할 수 있는 것은 복된 삶입니다. 하나님께 헌신된 삶을 살았던 로버트 맥체인은 20대 초반에 주님께 헌신하여 살다가 이른 나이인 30대 초반에 세상을 떠나며 이런 말을 남겼습니다. “하나님은 나에게 전달할 메시지와 타고 다닐 말을 주셨다. 나는 말을 쳐서 죽을 지경으로 만들었으므로, 이젠 더 이상 그 메시지를 전할 수 없게 되었다.” 저는, 하나님께서 제게 은사로 주신 몸을 건강하게 잘 관리하여 많은 사람들을 유익하게 하고 주님의 일에 쓰임을 받기 원합니다.

 

2. 차세대 지도자를 세울 수 있는 실력

모세는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땅을 보기는 하였지만 그리로 들어가지는 못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이스라엘 백성을 이끌고 들어갈 차세대 지도자, 지혜의 영이 넘치는 여호수아를 남기게 되었습니다. 이스라엘 자손은 여호수아의 말을 잘 듣고 그를 따랐습니다. succeed라는 영어 단어를 보면, ‘성공하다라는 뜻도 있지만, ‘계승하다라는 뜻도 있습니다. 그 뜻에 따라 명사도 다릅니다. ‘성공success이며 계승succession입니다. 저에게 주어진 사명을 잘할 뿐만 아니라, 그 사명을 이어서 계승할 사람을 남기는 진정으로 성공한 삶을 살기 원합니다.

 

3. 사람들에게 사랑과 존경을 받는 대인관계(사회성)

사람들이 세상을 떠나면 우리나라에서는 대개 3일장으로 치릅니다. 유명한 사람이라 하여도 5일이나 7일장을 치릅니다. 모세 시대에는 보통 부모상을 당했을 때 30일을 애곡하였는데, 이스라엘 백성 전체가 모세를 생각하며 30일을 애도하는 기간으로 잡아 애곡하였습니다. 얼마나 백성들의 사랑과 존경을 받았으면 그렇게 하였겠습니까? ‘내가 세상을 떠나면 몇 사람이나 나의 죽음을 안타까워하며 울 것인가?’ 생각해 보십시오. 아무리 일을 잘했어도 사람(진정한 친구)을 얻지 못하면 진정한 성공이 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4. 하나님께 칭찬 받는 인생(영성)

하나님을 모르는 사람도, 인생의 의미를 찾는 사람들은 위의 세 가지 덕목을 추구할 수 있습니다. 이 세 가지 덕목은 인생을 어떻게 살 것인가?’의 문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그러나 인생이 무엇이며, 왜 살아야 하는가?’의 문제는 다루지 않고 있습니다. 사람을 지으신 하나님을 모르는 사람은, 인생이 무엇이며 왜 살아야 하는지를 알 수 없습니다. 그런데 모세는 하나님께서 얼굴과 얼굴을 마주대고 말씀해 주시고, 놀라운 기적과 기이한 일을 하게 하셨습니다. 그만큼 뛰어난 영성을 가지고 산 것입니다.(이상은 신명기 34:7-10에서 받은 교훈입니다.)

 

예수님께서도 가장 의미 있는 인생의 본보기로 위의 네 가지 덕목을 보여주셨습니다. “예수는 지혜와 키가 자라고, 하나님과 사람에게 더욱 사랑을 받았다.”(2:52) 저는 매년 이 네 가지를 돌아보고, 새로운 해의 계획을 세우는 삶을 살아왔습니다. OAT라는 제목으로 다음의 계획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원하시는 분들은 프린트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더 알기 원하시는 분은 저에게 이메일을 주십시오.)

 

Objectives(목표)

Activities(활동)

Time-table(일정)

Evaluation(평가)

1/4

2/4

3/4

4/4

 

 

 

 

 

 

 

 

 

 

 

 

 

 

 

 

/

 

 

 

 

 

 

 

 

 

 

 

 

 

 

 

 


임관택 : 원장님, 귀한 칼럼 감사를 드립니다. 성경 인물로는 모세를 닮고자 미국유학시 일할 때에 모세로(móuziz) 불리며 학비를 벌었습니다. ^^; 현존 인물로 최영기목사님, 이경준목사님...제 인생의 모델이십니다. 감사 드립니다~~~ (03.18 16:12)
이경호 : 철저한 영육간의 관리의 중요성을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목사님같으신 분이 한국인이라는 것에 자부심을 느끼고 가정교회에 계셔서 얼마나 큰 축복인지 모릅니다. (03.18 22:13)
김기태 : 이렇게 앞서가시는 선견자로 지혜를 말씀해 주시니 감사드립니다.
다시 한번 저 자신을 돌아보고 방향을 점검하게 됩니다.
이경준 목사님은 인격과 삶에서 많은 것을 보고 배울수 있는 귀한 모델이십니다. (03.19 03:42)
이수관목사 : 꼭 필요한 네 가지와 그것을 관리하는 관리표도 주셨네요. 이제 작성만 하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03.19 16:40)
박성국 :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에 대한 좋은길을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셀프체크해보니까 점수가 후하지 못한것 같아서^^; 표를 상기하면서 도전해 보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03.21 09:15)
이정우 : 원장님은 실천신학의 대가이십니다. (03.22 21:08)
이경준 : 대가라는 표현은 제게는 과분하고요. 아무튼 저는 매년 큰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04.01 20:05)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430 "가정교회로 전환을 점검해 볼 수 있는 8단계"<9.30.2022> (6) 이경준 목사 2022.09.30 374
429 "은퇴와 후임에 대해서 생각 해 봅니다"<9.23.2022> (7) 이수관목사 2022.09.23 628
428 "믿음으로 돌파하라"<9.16.2022> (13) 강승찬 목사 2022.09.18 414
427 "내용을 담는 방법"<9.9.2022> (7) 김인기 목사 2022.09.12 472
426 "가정교회를 하다가 중도에 그만두는 분들을 보면"<9.2.2022> (15) 이경준 목사 2022.09.01 863
425 "삶공부는 어떤 순서로 수강해야 할까?" <8.26.2022> (12) 이수관목사 2022.08.28 757
424 "가정교회 목회자의 역할" <8.19.2022> (17) 강승찬 목사 2022.08.21 667
423 "전문성과 일반성" <8.12.2022> (7) 김인기 목사 2022.08.12 467
422 "인생역전"(요셉의 홈스쿨링-경영학 유학-MBA과정)<8.5.2022> (9) 이경준 목사 2022.08.04 529
421 "가정교회 사역에서 흔한 두 가지 오해" <7.29.2022> (13) 이수관목사 2022.07.30 796
420 "목자(목녀)의 세축을 아십니까?" <7.22.2022> (18) 강승찬 목사 2022.07.24 665
419 "밖을 향하는 성숙함" <7.17.2022> (12) 김인기 목사 2022.07.17 545
418 "우리의 인생 나그네길이 행복하려면"<7.8.2022> (12) 이경준 목사 2022.07.07 621
417 "성도를 적으로 만드는 담임목사의 리더십" <7.1.2022>  (22) 이수관목사 2022.07.03 976
416 "가정교회 목회가 즐거운 이유" <6.24.2022>  (19) 강승찬 목사 2022.06.25 610
415 "가시적 변화"<6.18.2022> (8) 김인기 목사 2022.06.19 496
414 "2023년 봄 목회자컨퍼런스는 두 곳에서 주최합니다."<6.9.2022> (14) 이경준 목사 2022.06.09 950
413 "가정교회의 예배와 일반교회의 예배" <6.3.2022> (18) 이수관목사 2022.06.04 808
412 "핑계보다 방법을 찾는 습관" <5.27.2022> (18) 강승찬 목사 2022.05.31 572
411 "바르게 이웃 정하기" <5.20.2022> (13) 김인기 목사 2022.05.21 609
410 "3,500여년 전에 받은 골동품이 아닙니다"<5.13.2022> (9) 이경준 목사 2022.05.12 560
409 "성도들의 얼굴에 웃음이 있는 교회" <5.6.2022> (24) 이수관목사 2022.05.10 706
408 "신앙의 회복 탄력성 키우기" <4.29.2022> (14) 강승찬 목사 2022.05.02 498
407 "교회지도자" (2) <4.22.2022> (12) 김인기 목사 2022.04.22 577
406 "건전한 가정은 건실한 목회의 기초입니다."<4.15.2022> (17) 이경준 목사 2022.04.15 651
405 "남자가 일 하는 교회" <4.8.2022> (14) 이수관목사 2022.04.11 692
404 "보고 배우는 가정교회 목회" <4.1.2022> (22) 강승찬 목사 2022.04.03 687
403 "교회지도자" <3.25.2022> (8) 김인기 목사 2022.03.25 703
>> "내 인생의 모델로 삼고 있는 한 분"<3.18.2022> (7) 이경준 목사 2022.03.17 830
401 "제사에 대해서 알아두면 좋을 것 같습니다." <3.11.2022> (9) 이수관목사 2022.03.12 569
검색취소